2022.08.07 (일)

  • 흐림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36.4℃
  • 흐림서울 31.4℃
  • 구름많음대전 33.9℃
  • 구름많음대구 35.6℃
  • 구름조금울산 34.5℃
  • 구름많음광주 33.2℃
  • 구름조금부산 31.0℃
  • 구름많음고창 32.9℃
  • 구름많음제주 34.2℃
  • 흐림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32.0℃
  • 구름많음금산 33.0℃
  • 구름많음강진군 32.5℃
  • 구름많음경주시 36.9℃
  • 구름조금거제 30.4℃
기상청 제공

농협, 우즈베키스탄에 국산 젖소 유전자원 첫 수출

현지 원유생산량 3~4배 증가 기대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우즈베키스탄에 국산 젖소 유전자원이 최초로 수출됐다.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안병우)는 지난 6월 24일 우즈베키스탄에 국내에서 생산된 인공수정용 젖소 정액 2천개(0.5ml/개)를 수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젖소 유전자원 수출은 농촌진흥청의 코피아(KOPIA)사업과 연계하여 진행됐으며, 7월에는 현지 기술지원을 위한 인공수정 시연회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현재 우즈베키스탄의 젖소 한 마리당 하루 우유 생산량은 4~8kg 정도에 불과하다. 하지만 국내산 젖소 정액을 현지 암소에 교배하면 생산 능력이 최소 3~4배가 증대된 젖소를 얻을 수 있어, 현지 낙농농가의 생산량 증대와 소득 증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안병우 대표는 “지난 40여 년간 꾸준한 젖소개량을 통해 전 세계 우유생산량 5위를 기록하는 등 이제는 원조를 받는 나라에서 원조를 지원하는 나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산 젖소 유전자원 수출 활성화와 다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