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3 (화)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2.1℃
  • 맑음대전 9.8℃
  • 구름조금대구 8.9℃
  • 맑음울산 11.0℃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3.3℃
  • 구름조금고창 8.4℃
  • 맑음제주 13.5℃
  • 맑음강화 11.9℃
  • 맑음보은 7.2℃
  • 맑음금산 7.0℃
  • 구름많음강진군 9.2℃
  • 구름많음경주시 7.5℃
  • 맑음거제 11.1℃
기상청 제공

대동 CK트랙터, 업계 첫 단일 모델 수출 5만대 돌파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대동(공동대표 김준식·원유현)은 20~30마력대 소형 트랙터 중 하나인 CK시리즈가 출시 첫해인 2015년부터 2021년 12월까지 연평균 수출량이 약 33% 증가하며 해외에서만 총 5만1천600대가 판매, 국내 업계 최초로 단일 모델 누적 수출 5만대를 돌파했다.
CK트랙터는 북미, 유럽 등 세계 70여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CK트랙터는 미국이 2015년 농기계 배기가스 배출 규제 ‘티어(TIER)’를 3단계에서 4단계로 상향, 대동이 4년간 300억원을 투자해 자체 개발한 티어4 엔진을 기본 탑재하고 있다.
특히 철저한 시장 조사를 통해 기능, 성능, 편의 사양, 디자인 등을 현지 고객에 맞췄다.
2015년 30마력대 CK10 시리즈로 해외 공급을 시작, 당해 약 3천여대가 수출됐고 이중 북미에서만 1천600대가 판매됐다. 
북미를 중심으로 CK10 시리즈가 큰 인기를 얻으며 2016년에 라인업을 20마력대로 확대해 24.5 마력 CK26 모델을 출시했다. 
2016년 CK26 모델이 북미에서만 1천300대가 판매되는 등 CK수출 물량이 2015년 대비 약 47% 증가한 4천400대를 기록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