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8 (금)

  • 맑음동두천 -9.4℃
  • 맑음강릉 -1.0℃
  • 구름조금서울 -5.6℃
  • 연무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0.1℃
  • 구름많음울산 0.6℃
  • 구름많음광주 -0.9℃
  • 구름조금부산 0.7℃
  • 구름많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4.5℃
  • 맑음강화 -5.6℃
  • 구름조금보은 -7.5℃
  • 맑음금산 -7.9℃
  • 흐림강진군 -0.1℃
  • 흐림경주시 0.2℃
  • 구름조금거제 1.7℃
기상청 제공

한우협 충북도지회, “축분 처리 지원, 지자체 큰 관심 필요”

한우산업 발전 심포지엄

[축산신문 최종인 기자] 전국한우협회 충북도지회(지회장 이종범)는 지난 11월 22일 S컨벤션센터에서 안호 충북도 축산과장, 김삼주 한우협회 회장, 충북도내 축협 조합장, 충북 한우농가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북 한우산업 발전 심포지엄<사진>을 개최했다. 
이종범 지회장은 “한우산업은 사료값 인상, 분뇨처리, 한우가격 하락 등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위기는 곧 기회’라는 말이 있듯이 한우인 특유의 단결력으로 어려운 여건을 잘 극복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국립축산과학원 이준동 연구사가 가축분뇨(우분) 처리 문제점 및 대응방안을, 국립축산과학원 정광화 박사가 우분 자원화 활성방안을, 대명 에너지택 조성진 이사가 축분뇨 자원화시스템 사업화에 대한 주제발표를 했다. 
이날 한우농가들은 가축분뇨 문제 해결 없이는 축산 미래를 보장받을 수 없다는 데 인식을 같이 하고 지력 증진사업 예산을 지원하는 것 처럼 축분 퇴비 살포에도 지원해 줄 것을 요청하는 한편, 지자체에서 분뇨처리에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도 건의했다. 
안호 축산과장은 “한우농가들이 충북 지역 9개 퇴비유통센터를 많이 이용하고, 분뇨처리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보다 많은 예산을 확보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