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0℃
  • 구름조금강릉 24.7℃
  • 구름조금서울 22.5℃
  • 맑음대전 23.7℃
  • 맑음대구 25.1℃
  • 맑음울산 22.8℃
  • 맑음광주 24.2℃
  • 맑음부산 23.5℃
  • 구름조금고창 23.1℃
  • 구름조금제주 25.4℃
  • 구름조금강화 20.6℃
  • 맑음보은 22.6℃
  • 맑음금산 23.1℃
  • 구름조금강진군 26.1℃
  • 맑음경주시 25.7℃
  • 맑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김영권 충남도의원 “농장 파격 지원, 철저한 관리로 냄새 해결해야”

냄새 저감 적극 대응 주문

[축산신문 황인성 기자]


농장냄새저감방안으로 냄새발생시설에 대한 현장실사 의무제 도입과 냄새저감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농장에 대한 과감하고 파격적인 지원을 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충남도의회 김영권 의원(아산1·더불어민주당·사진)은 최근 열린 제331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 도정질문을 통해 냄새를 줄이기 위한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김 의원은 “충남도는 2019년부터 최근 3년 동안 냄새를 줄이기 위해 약 300억 원을 들여 냄새방지사업을 하고 있지만, 민원은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며 실질적인 냄새 저감 대책이 마련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충남도에 따르면 시·군별 냄새 민원은 2018년 2천281건에서 2020년 2천917건으로 최근 3년 사이 약 27%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70%는 축산냄새로 인한 민원이다. 
냄새발생시설에 대한 현장실사 의무제도는 일정규모, 일정민원, 시기를 고려해서 냄새발생시설에 대해 정기적으로 점검할 수 있도록 하고, 현재 지원중인 냄새저감제의 경우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농장에게는 파격적인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제안의 핵심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