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목)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7.8℃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20.8℃
  • 구름조금울산 13.8℃
  • 맑음광주 17.5℃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13.9℃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7.5℃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6.9℃
  • 구름조금경주시 16.3℃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서울우유조합, 올 사업비 1조9천117억원…역대 최고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서울우유조합의 올해 살림살이는 1조 9천117억원으로 조합 역사 이래 가장 높고 원유수급안정관리규약도 현 조합 실정에 알맞게 개정하여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사진)은 최근 열린 금년도 제1회 임시대의원회에서 총 재적대의원수 111명 중 111명이 모두 서면투표하고 106명이 찬성해 이같이 가결됐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 살림살이는 1조9천117억원으로 조합역사(83년)이래 최대 규모이며 당기순이익 130억원(세전)의 상정안건도 가결됐다.
또 체세포수 1등급 원유가격을 52원에서 2원을, 체세포 2등급도 31원62전에서 1원을 각각 인상하고 젖소정액지원사업은 2억원 증액하여 조합원 살림에 도움을 주기로 했다.
또한 조합원 휴양시설 이용권도 4억원에서 1억8천500만원을 증액하는 한편 동부·서부·경인 등 3개 낙농지원센터는 신규로 건축하거나 사료창고 관련 예산을 원안대로 반영키로 했다.
이밖에 부분양수도 횟수는 1회에서 2회로 늘리고, 잔여 기본생산량은 700리터에서 500리터로 각각 조정하는 관련규약을 개정했다. 
한편, 양주 신공장은 2월 말 현재 기존
양주공장 이전이 진행 중으로 약 90% 가동되는데 양주공장 이전이 완료되면 100% 가동될 전망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