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6 (화)

  • 맑음동두천 -6.6℃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5.3℃
  • 흐림대전 -1.8℃
  • 맑음대구 -1.7℃
  • 구름많음울산 -0.2℃
  • 흐림광주 0.2℃
  • 구름조금부산 0.0℃
  • 맑음고창 -0.4℃
  • 흐림제주 3.6℃
  • 맑음강화 -4.7℃
  • 흐림보은 -3.1℃
  • 맑음금산 -2.4℃
  • 흐림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1.7℃
  • 구름조금거제 0.3℃
기상청 제공

‘대체육’→‘가짜고기’ 로 표현을

한돈협 동물복지위, 축산업계 공론화 필요성 제기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대체육’ 을 대신할 새로운 명칭 사용이 추진되고 있다.
대한한돈협회 동물복지친환경위원회(위원장 정태홍)는 지난 14일 2021년 제1차 회의를 갖고 대체육의 시장잠식 추세에 대한 대응책을 집중 논의했다.
영상으로 이뤄진 이날 회의에서는 ‘대체육’ 이라는 명칭 대신 ‘가짜고기’가 적합하다는 데 의견이 모아졌다.
인체 유해성이 검증되지 않은데다 축산업에 미칠 영향이 클 것으로 우려됨에도 불구, 대체육이라는 명칭 자체가 긍정적인 이미지가 강한데다 동일한 고기라는 인식을 줄수 있는 만큼 새로운 명칭이 필요하다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축산관련단체협의회를 통해 ‘가짜고기’ 명칭 사용을 공론화 하는 등 대체육에 대한 축산업계 차원의 공동대응 방안을 모색해야 할 것으로 분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또 식약처의 항생제 등 잔류물질 위반농가 공표 방침에 대한 한돈협회의 대응과 성과를 긍정 평가하는 한편 정부의 동물복지 5개년 종합계획과 관련, 동물복지 의무화로 인한 생산성 및 손실에 대해 FTA 기금 등을 통한 정부 보상 방안도 검토돼야 한다는데 참석자들이 입장을 같이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