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한우농가 상당수 올해 가격 낙관적 전망

한우정책연구소 조사결과 응답자 42% “kg당 2만원선 유지”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자율 수급조절 필요성 공감 78%


한우농가들은 올해 한우가격에 대해 비교적 낙관적으로 전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한우협회 한우정책연구소(소장 계재철)는 최근 2020년 한우농가 의향조사를 발표했다. 금번 조사는 한우농가 3천297명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자연종부, 수정란 이식, 질병 및 방역, 한우사육전망 및 수급관련 등의 내용을 설문조사했다.

조사결과 2021년 이후 한우가격 전망에 대해 2만원선을 유지할 것이라는 답변이 42.3%로 나왔으며, 하락세를 유지할 것이라는 전망은 37.9%가 나왔다.

한우사육규모 관련해서는 유지가 38.4%, 늘리겠다는 답변이 9%로 감축한다는 응답 37.3%보다 높게 나타났다. 

사육규모 유지와 증가 의향이 높게 나타났지만 자율적 수급조절의 필요성에 대해서는 공감하면서 참여하겠다는 응답이 78%로 높게 나타났다.

자율적 수급조절 방식에 대해서는 미경산우 비육이 32%, 경산우 도태가 26.9%, 경산우도태·미경산우 비육·송아지입식조절 혼합이 25.3%, 송아지 입식조절이 15.1% 순으로 나타났다.

자율적 수급조절 참여시 적정비율로는 5~10%이내가 38.7%, 5%이내가 24.7%, 10%이상이 20.3% 순으로 나타났다.

40대 이하 젊은 층에서는 사육두수 증가의향과 자율수급조절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의견이 높게 나타났다. 또한, 사육규모가 작은 농가는 수급조절에 참여하기 어렵다는 응답률이 높아 대규모 농가 위주의 수급조절 정책 수립과 지속적인 계도 및 홍보 교육이 필요할 것으로 판단됐다.

자연종부에 대해서도 부정적 인식이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연종부가 한우의 능력을 저하시키는 원인이라는데 공감한다는 답변은 60.2%로 나타났으며, 이를 금지해야 한다는 응답도 57%로 높게 나와 단계적으로 근절 방안을 마련해야 할 것으로 지적됐다.

또한, 우수한 송아지를 생산하기 위한 한우 수정란 이식의 필요성에는 공감하지만 젖소에 이식하는 것은 반대하는 응답이 62.1%로 높게 나타났다.

구제역 백신 접종과 관련해 접종시 피해가 발생한다는 응답이 86.7%로 높게 나타났다. 주요 피해사례로는 유사산과 발육부진, 주사부위염증 등으로 조사됐다.

계재철 소장은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이 결과를 토대로 협회 및 한우자조금 사업, 한우산업 발전을 위한 정책대안 마련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