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5.3℃
  • 박무서울 22.0℃
  • 흐림대전 21.9℃
  • 흐림대구 24.2℃
  • 흐림울산 23.4℃
  • 박무광주 21.6℃
  • 박무부산 20.8℃
  • 흐림고창 20.6℃
  • 흐림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21.5℃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2.3℃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충남도에 야생멧돼지 포획장려금 2차 지원

한돈협 충남도협의회, ASF 지속검출따라
지난해 1억3천만원 이어 5천만원 쾌척

[축산신문 황인성 기자] 


대한한돈협회 충남도협의회(회장 최상락·사진)는 지난달 24일 야생멧돼지 개체수 조절을 위해 충남도에 포획활동 장려금 5천만원을 쾌척했다.
한돈협회 충남도협의회의 이번 추가 장려금 지급은 야생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검출되는데 따른 조치로, 지난해에도 1억3천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충남도에 따르면 도내 야생멧돼지 서식밀도는 ㎢당 5.7마리로, 적정서식밀도 4마리/㎢ 대비 8천여 마리가 과다 서식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20일 기준 포획실적은 6천367마리로, 앞으로도 약 2천여 마리를 추가 포획해야 적정 서식밀도에 근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충남도협의회는 시·군에서 지급하는 포획보상금과 별개로 야생멧돼지 포획실적에 따라 마리당 1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야생멧돼지 포획단은 지난달 25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야생멧돼지 포획 실적을 시·군을 거쳐 한돈협회에 제출하면 장려금을 받을 수 있다.
임승범 충남도 동물방역위생과장은 “최근 ASF 발생 우려와 돼지고기 가격하락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에 위로의 말을 전한다”며 “도는 ASF 완전 소멸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