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12.2℃
  • 구름조금대구 11.8℃
  • 맑음울산 9.6℃
  • 구름조금광주 10.5℃
  • 구름조금부산 10.6℃
  • 구름조금고창 6.6℃
  • 구름많음제주 13.2℃
  • 맑음강화 3.7℃
  • 맑음보은 8.5℃
  • 맑음금산 9.8℃
  • 구름조금강진군 9.8℃
  • 구름많음경주시 8.9℃
  • 구름많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한우협, 부산물 연중 소비기반 조성 움직임

특정시기 집중소비 인한 부대비용 소요…소비자가격 상승
“리스크 대응 협력방안 강구”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한우협회가 한우부산물 연중 소비기반 조성을 위해 긴밀하게 움직이고 있다.
전국한우협회(회장 김홍길)는 최근 부산물 소비부진으로 인한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한우부산물이 연중 소비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방안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간 업계에서는 한우부산물에 대한 관심이 크지 않았다. 하지만 지난 연말부터 한우내장부산물 가격이 폭락하면서 이에 대한 문제의식이 불거졌고, 한우협회가 이 사안에 대해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협회는 지난 연말과 올 연초에 걸쳐 한우우족 초특가 할인 판매를 진행해 약 1만2천두 분량의 한우우족을 불과 보름 만에 팔아치웠다.
한우협회 서영석 부장은 “한우부산물은 가정 내 조리가 힘들고 특정시기에만 집중 소비되는 한계점이 있다. 이로 인한 창고비용 및 막대한 부대비용이 소요되면서 결국 소비자가격이 상승하는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협회는 리스크를 유통업계와 생산자가 함께 해결하기 위해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준비 중”이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