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0 (금)

  • 맑음동두천 -2.0℃
  • 구름조금강릉 7.1℃
  • 연무서울 0.1℃
  • 박무대전 1.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5.1℃
  • 맑음광주 3.6℃
  • 맑음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2.2℃
  • 맑음제주 9.2℃
  • 구름조금강화 0.2℃
  • 맑음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4.3℃
  • 구름조금거제 5.6℃
기상청 제공

올해 설 장바구니 물가 대체로 안정

aT 조사 결과 차례상 차림비용 전통시장 1.2% 하락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올해 설 성수품 물가는 대체로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가 조사한 올해 설 차례상 차림비용은 전통시장 23만972원, 대형유통업체 31만7천923원으로 각각 전년 대비 1.2%, 0.3% 하락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8일 설 성수품 28개 품목에 대해 전국 19개 지역 18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를 대상으로 했다.
전통시장 기준으로 품목별 가격을 살펴보면 무(136.4%↑)·배추(67.4%↑) 등 채소류는 생산량 감소로 상승했다. 출하량이 늘어난 사과(19.8%↓)·배(15.4%↓) 등 과일류와 쌀(3.4%↓)은 하락했다.
aT는 또 지난 10년간(’10∼’19) 설 성수품 가격을 분석해 채소류(배추·무)와 축산물(쇠고기)은 수요가 집중되는 시기(설 당일∼4일 전)를 피해 각각 설 5∼7일전에 구입하는 것이 좋고, 과일(사과·배)은 선물세트 등의 수요가 감소해 가격 하락이 예상되는 설 8∼10일 전에 구입하는 것을 권장했다.
정부는 사과, 배, 쇠고기 등 10대 품목 공급량을 평시 대비 1.3배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직거래장터, 농협·임협 판매장 등 성수품 구매 장터를 개설(2천637개소, 10~30% 할인)하고, 공영 홈쇼핑의 명절 성수품 판매 방송을 집중 편성해 우리 농산물 소비확대를 꾀할 방침이다.
aT는 ‘전통 차례상 차림비용’과 더불어 ‘간소화 차례상 차림비용’ 정보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관련 자료는 aT 농산물유통정보 홈페이지(www.kamis.or.kr)나 스마트폰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