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30 (목)

  • 흐림동두천 7.5℃
  • 흐림강릉 2.0℃
  • 구름많음서울 9.1℃
  • 구름많음대전 9.4℃
  • 흐림대구 8.4℃
  • 구름많음울산 7.2℃
  • 구름많음광주 8.9℃
  • 구름많음부산 10.3℃
  • 구름많음고창 6.7℃
  • 흐림제주 8.6℃
  • 구름많음강화 8.1℃
  • 흐림보은 8.3℃
  • 구름많음금산 7.7℃
  • 구름많음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7.6℃
  • 구름조금거제 9.6℃
기상청 제공

대전충남양계농협, 계란유통센터 설립 역점 추진키로

임시총회 개최

[축산신문 황인성 기자] 대전충남양계농협(조합장 임상덕·사진)은 구랍 30일 천안시 더베리 크린베리홀에서 임시총회를 열어 2020년 사업계획 및 수지예산안을 원안대로 승인하는 한편, 김은집 현 사외이사를 재선출했다.  
대전충남양계농협의 2020년 총 사업물량은 2019년 추정대비 419억200만원이 증가한 6천92억6천100만원이며 경제사업량은 2019년 추정대비 117억2천500만원이 증가한 374억2천500만원으로 확정했다. 
대전충남양계농협은 특히 올해 60억원을 투입해 계란유통센터를 착공, 조합경제사업 활성화 및 판매사업 영업망 구축은 물론 안정적인 계란유통사업의 기반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양계농가가 체감할 수 있는 경제사업 기반 마련을 통해 농가의 생산성 및 행복지수를 향상시키고 조합 및 농가 생산성 증대를 통한 축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여기에다 축산 후계농가 육성을 통한 미래 인적 기반 구축, 농가 생산성 향상 및 현장 중심 마케팅 실현, 협회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 및 정책반영 활동 강화를 통한 계란유통센터 조기설립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연암대학교 축산계열 교수인 김은집 사외이사는 한국가금학회 수석부회장, 한국동물복지학회 상임이사로 있으면서 지난 2011년 4월부터 대전충남양계농협 사외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