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0 (화)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1.0℃
  • 흐림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조금대구 27.1℃
  • 흐림울산 27.1℃
  • 맑음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1.2℃
  • 구름조금보은 24.0℃
  • 구름조금금산 25.0℃
  • 구름조금강진군 25.3℃
  • 구름많음경주시 25.1℃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부경양돈조합, ‘포크밸리’ 현안 극복·경쟁력 강화 방안 모색

브랜드농가 협의회 개최

[축산신문 권재만 기자] 부경양돈조합(조합장 이재식)은 최근 김해 메르시앙 웨딩홀에서 ‘2019년 제2회 브랜드농가 협의회’<사진>를 개최하고 조합의 대표 브랜드인 ‘포크밸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담금질에 들어갔다.
이 자리에는 브랜드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농가와 각 사업부별 본부장, 자회사 대표 등이 참석해 포크밸리의 가치 향상을 위한 다양한 현안을 공유했다.
참석한 회원들은 축산물유통센터 건립현황과 가야육종 고성 GP현황, 육가공 사업 현황과 시장동향, 품질경쟁력 강화를 통한 위기극복 전략 등 포크밸리를 둘러싼 위기를 헤쳐 나가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는 포크밸리 가치정립과 브랜드 인지도 향상, 브랜드 소비 활성화를 위한 회원들의 적극적 참여,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이에 맞는 제품개발 등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재식 조합장은 “한돈 소비가 둔화됐음에도 불구하고 돼지고기 수입물량이 꾸준히 증가했다는 것은 그만큼 소비패턴이 수입돼지고기로 옮겨갔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조합은 원산지 둔갑판매를 예방하기 위한 보다 과학적인 방안 도입 요구와 고급육이 고급육으로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전방위적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