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5 (목)

  • 흐림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23.0℃
  • 흐림서울 24.7℃
  • 구름많음대전 24.9℃
  • 구름많음대구 27.1℃
  • 구름많음울산 26.3℃
  • 흐림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조금고창 25.1℃
  • 구름많음제주 26.8℃
  • 구름많음강화 23.9℃
  • 맑음보은 24.4℃
  • 구름조금금산 24.6℃
  • 흐림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6.5℃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식품 안전관리에 베테랑은 없다”

농협 축산경제, 협의회서 사각지대 해소 논의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김태환)는 지난 24일 경기 안성 소재 농협축산물위생교육원 신관 소회의실에서 ‘축산식품 안전협의회’를 개최했다.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식품안전사고 노출위험이 높아지는 취약시기에 대비해 열린 이날 안전협의회에는 전국 축산사업장을 관할하는 관련업무 책임자와 실무자가 참석해 하절기 대비 안전관리체계를 점검했다.
축산식품안전협의회는 이날 농협의 축산식품 위생안전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한 공동대응 및 협조방안을 논의했다.
김경수 축산유통부장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여름철 축산사업장의 위생안전 체계를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위생적이고 안전한 축산물 공급 토대를 마련하는데 축산식품안전협의회가 역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