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3.2℃
  • 흐림강릉 11.3℃
  • 서울 12.9℃
  • 대전 15.0℃
  • 대구 15.5℃
  • 울산 18.2℃
  • 광주 16.5℃
  • 부산 18.7℃
  • 흐림고창 16.4℃
  • 제주 17.2℃
  • 흐림강화 14.6℃
  • 흐림보은 14.8℃
  • 흐림금산 15.1℃
  • 흐림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4.9℃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내구성·편의성 높이고 설치비용 절감

석교하이텍(주), 돈사 관리 최적화 기자재
피-슬라트·PE-바닥재·칸막이 등 개발 공급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양돈장에서는 일반적으로 바닥 재료로 주철과 콘크리트나 플라스틱 재료를 원료로 한 슬라트(Slot)가 쓰인다. 청소하기가 쉽고, 노동력을 절감하며, 위생조건을 개선한다는 잇점이 있기 때문이다.
석교하이텍(주)(대표 최경영)는 양돈장 분만사에 적합한 분만 틀 바닥재 피-슬라트(P-Slot)에 이어 PE-슬라트와 PE-슬라트(급여기받침대), PE-칸막이, PE-문짝을 신제품으로 개발해 양돈농가에 본격 공급에 나섰다.
피-슬라트는 자돈용, 육성용, 모돈용으로, PE-슬라트는 육성용, 비육용으로 구분하여 공급하고 있다.
피-슬라트는 돈사의 분만 틀에 설치되는 바닥패널과 분만 틀에서 모돈이 수유를 위해 눕는 패널, 자돈의 수면 패널의 높이가 다르며, 서로 조립 연결하도록 셋트화 했다.
특히 유방부위 패널은 모돈과 자돈 대비 상단으로 3cm 돌출시켜 연약한 출생자돈이 쉽게 유방부위에 접근하여 수유하도록 했다.
패널은 모돈용 제1패널, 수유용 제2패널, 자돈휴식 및 수면공간 제3패널로 구성됐다. 이들 패널은 간편하게 서로 조립할 수 있다.
제1패널 모돈용은 분만 틀 본체의 바닥에 설치된 패널이다. 표면에 다수의 배출구가 있는 바닥재로 길이 방향을 따라 일정간격을 두고 연결되어 분뇨의 배출을 원활하게 한다.
제2패널 수유용 패널은 기존 주물에서 냉기를 감소시키는 합성수지로 부드럽다. 3cm 돌출로 자돈이 쉽게 젖꼭지를 찾기 쉽게 했다.
제3패널 자돈용 전용 패널은 일정영역에 수면을 충분하게 갖도록 설계됐다. 바닥으로부터 냉기가 올라오지 않을 뿐 아니라 발산되는 체내 열이 바닥패널에 의해 외부로 새나가지 못하도록 배출구가 없다.
재질은 소재가 합성수지로 가볍고 단단하다. 설치작업이 용이하고 미끄러움을 방지하기 위해 엠보싱처리를 하고 겨울철 냉기 발생을 최소화하고 위생면에서 배출은 원활하게 했다.
분만 틀 전용에 이어 비육돈과 임신돈용으로 제품의 두께 100㎜로 견고하며, 넓이 600㎜, 길이 1천200, 1천500, 1천800, 2천, 2천250, 2천400(㎜) 등 6종이 있다.
신제품인 PE-슬라트, 칸막이, 받침대, 문짝은 재질이 합성수지 재활용품으로 가격이 저렴하고 무독성이며 사용 후 폐기 재활용이 가능하며 부식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PE-슬라트는 육성, 비육돈용으로 길이 1천∼3천㎜, 넓이 500㎜, 높이 80∼100㎜로 다양한 규격을 갖고 있다.
PE-칸막이도 육성 비육용으로 길이 2천㎜, 넓이 750∼1천㎜, 높이 40∼50㎜, PE-문짝 길이 900㎜, 넓이 700∼950㎜, 높이 30∼40㎜이다.
PE-기둥과 보는 주문에 의한 높이와 길이를 선택할 수 있다.
최 사장은 “내구성 향상은 물론 농장에서 손쉽게 설치하도록 편의성을 토대로 설치비용을 감소시키는 방안으로 피-슬라트에 이어 PE-바닥재, 칸막이, 문틀, 기둥, 보를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