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7℃
  • 흐림강릉 11.4℃
  • 서울 11.7℃
  • 대전 14.8℃
  • 대구 15.5℃
  • 울산 18.1℃
  • 광주 16.9℃
  • 부산 18.2℃
  • 흐림고창 17.6℃
  • 제주 19.2℃
  • 흐림강화 12.9℃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5.4℃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5.2℃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대호주식회사, 흙막이가 있는 보리배토기 출시

조사료 파종 작업효율 높여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총체보리 파종시기가 가까워지면서 이에 따른 작업기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흔히 배토기는 두둑작업을 하거나 작물이 재배되고 있는 상태에서 복토날을 조정해 북주기 작업과 중경제초 작업을 하는데 사용된다. 
최근 대호주식회사(대표 김중호)는 습기가 많은 논에서도 작업능률을 확실히 높여주는 신제품 ‘보리배토기’<사진>를 출시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보리배토기는 총체보리 파종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특히 작업 시 자체 흙막이 기능을 적용함으로써 배토작업 시 흙이 바깥(좌, 우)쪽으로 날아가는 현상을 방지할 수 있어 작업을 마친 후 골 청소를 따로 하는 번거로움을 없앴다. 
또한 유압을 작동해 흙막이 간격을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어 다양한 작물에 활용이 가능토록 설계했다. 이를 통해 논둑이나 언덕 바로 밑에 골을 팔수 있어 배수가 매우 편리하다. 
아울러 특수 설계된 고속회전 기어박스가 칼 축의 회전력을 높여 흙이 보다 멀리 비산될 수 있도록 보완했다.
총체보리 수확 시 트랙터 바퀴가 배수로를 통해 이동하므로 작업 시 사료손실을 최소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