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1 (금)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17.8℃
  • 서울 17.9℃
  • 대전 19.5℃
  • 흐림대구 19.8℃
  • 흐림울산 19.8℃
  • 박무광주 20.6℃
  • 흐림부산 20.9℃
  • 흐림고창 21.3℃
  • 흐림제주 24.3℃
  • 흐림강화 17.8℃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8.7℃
  • 흐림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조기임신진단 교육 한우농가 관심

경북 상주 농업기술센터 시스템 도입 교육 실시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경북 상주에서는 한우 농가를 대상으로 조기임신진단 관련 교육이 열려 주목받았다.

경북 상주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3일 관내 한우농가 100여명을 대상으로 한우조기 임신진단시스템 도입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일반적인 임신감정은 수정 후 90일을 전후해 실시하는 것이 보통이다. 하지만 조기 임신진단은 수정 후 28일 이후 혈액을 채취해 이를 분석해 임신 여부를 판단하는 기술이다. 이렇게 되면 공태 기간을 획기적으로 줄이고, 좀 더 세밀한 임신우 관리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는 설명이다.

한 관계자는 “90일경 재발정이 오는지에 따라 임신여부를 판별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하지만 조기임신진단을 통해 이를 당기게 되면 조기 재수정이 가능해지고, 그만큼 사료효율이 높아지게 된다. 아울러 임신우 관리에 있어서도 용이한 이점이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