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2 (토)

  • 구름많음동두천 18.5℃
  • 구름조금강릉 17.2℃
  • 구름많음서울 19.5℃
  • 박무대전 19.4℃
  • 흐림대구 19.5℃
  • 구름많음울산 18.6℃
  • 박무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8.6℃
  • 구름많음제주 23.7℃
  • 구름많음강화 19.6℃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8.5℃
  • 흐림강진군 18.6℃
  • 구름많음경주시 18.9℃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내달부터 계란 자가품질검사 의무화

식약처, ‘축산물가공업 영업자 등 검사규정’ 행정예고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용란수집판매업 영업자의 자가품질검사 의무화가 다음달 25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관련 세부사항을 담은 ‘축산물가공업 영업자 등의 검사규정’ 고시 일부 개정안을 지난 5일 행정예고했다.
세부 사항은 ▲식용란수집판매업 영업자에게 산란일 기준 6개월에 1회 이상 검사 의무 부과 ▲검사대상을 식용란을 생산한 가축사육시설별로 실시 ▲검사항목으로는 퀴놀론계(엔로프록사신, 시프록사신), 설파제 등 동물용의약품과 농약(피프로닐, 비펜트린, 플루페녹수론, 에톡사졸, 피리다벤) 등이다.
식약처는 식용란수집판매업 영업자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다른 식용란수집판매업 영업자가 이미 검사했거나 ‘식품·의약품분야 시험·검사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정된 검사기관 등에서 검사한 경우에는 자가품질검사를 생략할 수 있도록 하는 규정도 함께 추진 중에 있다.
식약처는 이번 개정안이 국민들이 즐겨 먹는 계란의 안전성 확보 뿐 아니라 위생수준 향상을 통한 국민건강 증진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개정안에 의견이 있는 경우 이달 26일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로 제출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