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2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5℃
  • 구름조금강릉 29.6℃
  • 구름많음서울 33.8℃
  • 구름많음대전 34.3℃
  • 구름많음대구 28.7℃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31.9℃
  • 흐림부산 32.0℃
  • 구름많음고창 31.6℃
  • 구름많음제주 32.6℃
  • 구름조금강화 31.6℃
  • 구름많음보은 30.9℃
  • 구름많음금산 31.3℃
  • 흐림강진군 29.8℃
  • 구름많음경주시 28.6℃
  • 흐림거제 28.8℃
기상청 제공

종합

2017 축분뇨 처리시설·관련기술 평가 책자 발간

축산환경관리원, 홈페이지에도 공개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축산환경관리원(원장 장원경)은 2017년에 실시한 ‘가축분뇨 처리시설 및 관련기술 평가’<사진> 책자를 발간해 각 시·군에 배포하고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평가는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축산환경관리원이 지난해부터 진행했다. ‘가축분뇨 처리시설 및 관련기술평가’는 연 1회 실시하고 있다.

이는 국내 가축분뇨 처리시설의 기술 발전을 유도함과 동시에 ‘지속 가능한 친환경 축산업 구현’을 목표로 하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 

장원경 원장은 “이번 책자에는 현재 국내에서 운영 중인 퇴·액비화, 착유세척수, 정화, 에너지화 등 가축분뇨 처리시설 및 관련기술이 담겨 있다”며 편의성, 경제성, 기술력, 품질, 업체능력 등 평가를 통해 수요자가 잘 선택해 유용하게 사용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전문위원회(위원장 경남과학기술대학교 김두환 교수)가 절차와 규칙에 따라 서류, 현장, 종합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에 신청한 3개 업체 6개 시설(개별규모 퇴비화 1, 액비화 1, 정화 2 및 공동자원화 퇴액비화 1, 액비화 1)과 2013~2016년 사이에 수행한 평가 결과도 수록했다. 특히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젖소 착유 세척수 처리장치는 국내 최초로 평가돼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책자는 각 도의 시·군 단위 해당 부서와 생산자협회를 포함, 유관기관에 배포해 산업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