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2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8℃
  • 구름조금강릉 29.1℃
  • 구름많음서울 32.8℃
  • 구름조금대전 33.3℃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6.8℃
  • 구름많음광주 32.3℃
  • 구름많음부산 31.3℃
  • 구름많음고창 30.0℃
  • 구름많음제주 31.8℃
  • 맑음강화 30.9℃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1.6℃
  • 구름많음강진군 30.3℃
  • 흐림경주시 27.8℃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겨울철 돼지 전염성 바이러스 주의를

축산원 “소독시설 점검·새 돼지는 2주 이상 격리”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지난 4일 겨울철 돼지는 여러 전염성 질병에 노출되기 쉽다며 꼼꼼한 차단방역과 관리를 당부했다.
겨울은 특히 돼지유행성설사(PED)와 돼지생식기호흡기증후군(PRRS)의 유행 가능성이 높고 구제역 백신 접종이 요구되는 구제역 특별방역대책기간이기도 하다.
농진청은 생후 1주령 미만의 새끼돼지에서 높은 폐사율(50~100%)을 보이는 PED와 어미와 육성돼지의 생산성을 떨어뜨리는 PRRS 전염을 막기 위해서는 농장 상황에 맞는 정확한 예방백신 접종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예방백신은 계절에 관계없이 정기적으로 접종하는 것이 중요하며 제외되는 돼지가 없도록 꼼꼼하게 확인하고 기록하고 새로 들여온 후보 돼지는 구입 전 질병이나 백신접종 여부를 파악하고 격리시설에서 최소 2주 이상 따로 사육·관찰하고 길들여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추위로 인해 면역기능이 떨어질 수 있으므로 기르는 방법에도 신경써야 한다고 덧붙였다.
어미돼지는 사료섭취량이 줄면 체조직의 손실이 늘고 면역기능이 떨어지므로 우리의 환경온도가 적정 온도보다 1℃씩 내려갈 때마다 권장 사료급여량에서 1%씩(약 20∼25g) 양을 늘려 주며 임신한 돼지는 너무 살이 찌지 않도록 양을 조절하고 젖먹이 어린돼지는 보온 등, 보온상자를 설치해 알맞은 온도(30∼35℃)를 유지함으로써 추위로 성장이 지연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