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맑음동두천 24.4℃
  • 맑음강릉 ℃
  • 연무서울 24.5℃
  • 구름조금대전 26.7℃
  • 구름조금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0.8℃
  • 맑음강화 20.7℃
  • 구름조금보은 26.0℃
  • 구름조금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5.8℃
  • 구름조금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말(기타)

제주마역대 최고가 9천500만원에 낙찰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제주마 역대 최고가가 나왔다.
지난 13일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 제주목장에 위치한 한국경주마생산자협회 경매장에서 2023년 제1차 제주마경매가 개최됐다. 
이번 경매에서는 총 50두가 상장됐고, 21마리가 낙찰되며 42%의 낙찰률을 보였다.
평균 낙찰가가 두당 2천148만원. 특히 14번 상장마가 무려 9천500만원에 낙찰되며, 역대 최고가를 갈아치웠다.
이 말은 신성욱 생산자가 배출한 2세 암말로 ‘대륙통일(모마명)’의 자마다.
천연기념물 제주마는 제주 경마장에서만 출전할 수 있기 때문에 경주마 더러브렛에 비해 가격이 낮다. 지난 5월 더러브렛 경주마 경매결과 두당 평균 낙찰가는 3천417만원, 최고가는 9천만원이었다. 
하지만 이 제주마는 더 높은 가격에 낙찰받았다.
신성욱 씨는 21전 20승의 범접불가 실력을 뽐내고 있는 ‘오라스타’를 배출해낸 스타 생산자다. 이번 경매에서 ‘대륙통일 자마’와 ‘선봉여신 자마’를 선보이며 당당하게 최고가 낙찰을 이끌어냈다. 
다음 제2차 제주마경매는 11월 경에 개최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는 “올해 처음으로 제주경마공원에서 제주마로만 제주경마를 시행한다. 공정하고 투명한 경매를 통해 제주 경마와 말산업 발전을 지속 모색할 것이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