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1 (일)

  •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27.5℃
  • 서울 23.7℃
  • 흐림대전 26.7℃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26.6℃
  • 구름조금부산 28.6℃
  • 구름많음고창 27.7℃
  • 흐림제주 29.8℃
  • 흐림강화 23.2℃
  • 구름많음보은 25.7℃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4.9℃
  • 흐림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가금

800여명 운집…‘전국 산란인대회’ 성료

“AI 방역은 기본, 안전한 계란 생산” 다짐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산란계협회가 국내 산란계 농가들을 한자리에 모아 단합을 꾀했다.

 

지난 5월 23일과 24일 양일간 대전 ICC호텔에서 대한산란계협회(회장 안두영)가 개최한 ‘2023년 전국산란인대회’<사진>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날 행사에는 전국 산란계 농가, 업체 및 기관 등 관계자 80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소병훈 국회 농해수위원장(더불어민주, 경기 광주시갑)도 참석, 자리를 빛냈고 개회식과 더불어 강연 및 산란인의 밤 등 3부로 나뉘어 진행됐다.

 

대한산란계협회 안두영 회장은 “계란산업의 규모가 농축산업 중 4위로 커지고, 계란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도 커졌기 때문에 이에 부응하기 위해서는 안전한 계란을 안정적으로 생산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이를 위해 전문성의 강화와 추세에 맞는 변화 및 관련 기관·업체 및 농가간의 활발한 소통과 협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전국의 산란계 농가가 모두 참여한 결의에서는 ▲계란의 안정적인 수급을 위해 적정사육 수를 준수하며, 유통 선진화를 위해 계란유통구조 개선에 적극 노력할 것, ▲산란계 농가의 경영안정과 불황 탈출을 위하여 서로간의 작은 이해득실을 추구하지 않고 산란계협회를 중심으로 대동단결할 것, ▲위생적이고 신선한 계란을 국민에게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가축질병의 방역과 안전한 계란 생산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최초로 산란계자조금을 시행한 자긍심을 바탕으로 산란계산업의 질적·양적 성장을 위해 계란자조금 거출에 적극 동참할 것 등 4가지 사항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2부 행사에서는 농장 경영의 궁금증 해소를 위해 세무와 노무상식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으며, 이후 ‘원로에게 듣는다’ 시간에는 산란계산업의 원로인 오세을 대표(전 양계협회장), 이상호 회장(산청양계), 오정길 전 조합장(한국양계농협), 김양길 위원장(계란자조금관리위) 등이 그간의 경험담과 더불어 산란계 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어진 3부 행사에서는 회원들에 대한 위로와 화합을 위해 초대가수의 공연, 회원 노래자랑, 경품 추첨 행사 등이 다채롭게 진행됐다.

 

한편, 산란계협회는 이번 행사에 농가들의 호응이 뜨거워 앞으로도 전국 산란계 농가가 모두 참여하는 ‘전국 산란인대회’를 특별방역기간이 아닌 시기에 매년 1회 개최할 계획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