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4.7℃
  • 흐림서울 25.3℃
  • 대전 25.1℃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8.1℃
  • 구름조금광주 28.2℃
  • 흐림부산 27.4℃
  • 흐림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4℃
  • 구름조금강화 23.0℃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7.6℃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계란, 백내장·황반 변성 등 눈 질환 예방 기여"

미국 경제지 ‘인사이더’, 계란의 웰빙 효과 집중 소개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계란이 체중 감량을 돕고 백내장·황반 변성 예방에도 기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0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미국의 경제 전문 미디어 인사이더’(Insider)계란 섭취의 놀라운 6가지 건강상 이점이란 제목의 2일자 기사에서 계란의 웰빙 효과를 집중 소개했다.


계란은 영양의 보고로 고품질의 단백질일 뿐 아니라 비타민A·D·B군 등 다양한 비타민과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다. 또한 건강한 뇌 기능에 필수 영양소인 콜린이 풍부하다. 콜린은 신경계 기능을 유지하고 기억·학습 과정을 포함한 뇌 건강에 기여한다. 미국 국립보건원(NIH)은 삶은 달걀 하나엔 콜린의 하루 권장량의 27%가 들어있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계란은 좋은 콜레스테롤로 알려진 HDL 콜레스테롤의 혈중 농도를 높여준다. 계란 자체는 콜레스테롤이 많지만 계란을 먹는 것이 실제로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높이는 것은 아니다. 지난 2015미국인을 위한 식이 지침에는 식이(계란 등 음식에 든) 콜레스테롤이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 증가에 직접 기여한다는 증거가 없다는 내용이 담겼다. 여러 연구에서 계란을 꾸준히 섭취하면 심장병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아울러 계란에는 백내장·황반 변성의 발생 위험을 줄여주는 항산화 성분이 가득하다. 계란에 든 항산화 성분인 루테인·제아잔틴 등이 백내장·황반 변성 같은 노화성 눈 질환의 위험을 낮춰준다. 또 계란을 먹으면 체중 감량에도 성공할 수 있다. 단백질 함량이 높은 계란(큰 것 1알당 6g)을 섭취하면 포만감이 오래 유지돼 결과적으로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 단백질은 신진대사를 촉진해 우리 몸이 더 많은 열량을 태우게 한다.

 

마지막으로 계란의 단백질은 근육 형성에도 도움이 된다. 근육은 운동할 때 우리 몸이 더 많은 에너지를 사용하게 하고, 휴식할 때는 더 많은 열량을 소모한다. 근육 회복과 강화를 위해선 운동 후에 계란처럼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