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2 (월)

  • 맑음동두천 10.2℃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1.2℃
  • 맑음대구 9.4℃
  • 울산 9.4℃
  • 맑음광주 12.2℃
  • 부산 9.7℃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4.2℃
  • 맑음강화 13.4℃
  • 맑음보은 8.6℃
  • 맑음금산 8.2℃
  • 맑음강진군 12.2℃
  • 구름많음경주시 9.8℃
  • 구름많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양봉산업 보호·안정 위한 장치 필요”

충남 서산시의회, 농식품부에 ‘직불제’ 도입 건의

[축산신문 황인성 기자] 충남 서산시의회가 양봉산업 직불제 도입 건의안을 채택하고 전세계 생명산업인 양봉산업보호에 나섰다. 
충남도의회는 지난 16일 폐회된 제268회 제2차정례회에서 양봉산업 직불제 도입 건의안<사진>을 채택한 후 국회·청와대·농림축산식품부에 보내고 여론 확산에 들어갔다. 
산업건설위원회 안원기 의원이 대표 발의한 ‘양봉산업 직불제 도입 건의안’에 따르면 최근 계속된 이상기후로 꿀벌의 활동이 부진해지고 꿀 생산량은 2년 연속 대흉년을 기록하는 등 지역 양봉업계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음을 지적하고, 양봉산업이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고 인류와 생태계가 공존 및 번영할 수 있도록 양봉산업 직불제를 도입할 것을 요구했다.
또한 하버드대 보건대학원은 꿀벌 같은 꽃가루 매개 곤충들이 사라지면 과일과 채소값이 급등해서 한 해에 140만 명 이상이 사망할 수 있다고 경고한 바 있는 만큼 생태계 유지 및 인류의 생존을 위한 식량 생산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는 양봉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통한 생태계와 인류의 공존 및 번영을 위해 양봉산업 직불제를 도입하라”고 강조했다.
한국양봉협회에 따르면 2021년 아까시나무 벌꿀 국내 생산량은 평년의 45% 수준인 1만3천123톤으로 추산되고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평년의 절반 이하로 떨어지면서 양봉산업 보호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