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5 (수)

  • 맑음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2.8℃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4.8℃
  • 구름조금대구 23.7℃
  • 구름많음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4.1℃
  • 구름조금고창 24.3℃
  • 제주 22.9℃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2.2℃
  • 맑음금산 23.5℃
  • 흐림강진군 22.0℃
  • 구름조금경주시 24.0℃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기고>사계절 꿀벌목장 시범단지 조성 밀원식물 식재 모델 개발<하>

고품질 기능성 약용꿀 생산…소비자 신뢰 확보


송 인 택 대표(화밀원 농업회사법인)


꽃 개화시기 단축시켜 5년 내 고정양봉 가능케


농업회사법인 화밀원(주)이 꿀샘식물(밀원수) 식재 설계 방향은 고품질 약용꿀을 생산할 수 있는 4계절 꿀벌 목장을 성공시켜 소비자의 신뢰 확보에 목표를 두고 있다. 

특히 사계절 꿀샘식물의 성공모델로 메이플, 옥시덴드럼 이외 벚나무, 아까시나무, 옻나무, 피나무, 참죽, 헛개나무, 모감주, 오가피, 산초, 엄나무, 쉬나무, 다릅나무와 황기, 더덕 등으로 완성하여 초본류 섞어심기를 통한 꽃 개화 시기를 단축해 5년 내 고정양봉이 가능한 규모의 화밀을 생산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최종 목표이다.

꿀샘식물 조성은 2018년 시작하여 현재 4년 차 진행 중이다. 2018년 산림경영계획의 수립과정에서 난관으로는 연간 수종 교체 면적이 4만5천㎡로 제한받아 6년간 벌목하는 조건, 소나무재선충 발병지역과의 거리로 인한 벌목 제한, 산림청 추천경제 조림이 아니므로 숲 가꾸기 등 모든 지원 불가, 원하는 수종의 꿀샘식물 묘목 구하기의 어려움 및 고비용, 인근 주민의 민원 발생 등이었다.

2019년 1소반 벌목과정에서의 민원으로 벌목과 식재가 지연되었으나, 묘목을 키우면서 작업로 개설과 제초제를 처리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2020년 1소반 식재는 호두나무 900주, 피나무 4천 주, 벚나무 300주, 쉬나무 300주, 헛개나무 300주, 헝가리 아까시나무 300주 등을 심었으나, 긴 장마로 인하여 호두나무 등이 죽는 피해가 심각했다. 

벚나무, 아까시나무, 쉬나무 등은 양호하였고, 특히 헛개나무의 경우 묘목 주변부에 거름을 주고서 심은 결과 크게 성장했다. 황기와 더덕 등 넝쿨성 관목을 시험 파종하였다.

2021년에는 2, 3 소반을 벌목하고 꿀샘식물을 심었다. 초본류 더덕+관목류 오가피+교목 엄나무와 피나무 등으로 구성하였다. 벌목 전 드론을 이용한 더덕 파종으로 2년 연속 파종 시 지피(땅을 덮고 있는 식물) 밀원식물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오가피는 1만 주 식재 후 엄나무 1천 주와 찰피나무 7천 주를 덧심기하고, 7월 모감주와 9월 모감주를 건조지에 식재한 후 산등성이 건조지에서의 묘목 생육상황을 관찰했다. 

황기 파종 및 생육조건 실험(시비 생략, 흙 깊이, 잡초)으로 흙 깊이만 확보되면 생육상황이 양호하고, 장마 종료 때까지 4회 정도 잡초 제거 작업이 필요함을 확인하였다.

향후 계획으로는 2022년에는 기존 3개 소반에 식재된 밀원수 관리와 추가 식재이다. 산초나무 묘목 식재 및 야생 산초나무 관리(3월), 1, 2, 3소반 숲 가꾸기 작업실시(4월 말∼5월 초), 산등성이 마사 토지에 아까시나무, 모감주 식재 및 메밀 살포 2, 3소반 더덕 추가 살포, 피나무류의 양묘 등이다.

오는 2023년에는 4, 5소반 벌목 및 움과 잡초 제거, 4소반 벌목지역에 6m 간격으로 거름을 넣고 뒤집어 놓기, 벌목지역에 제초제 처리(5월 말, 9월 초)한다. 2024년에는 마지막 6소반을 벌목하고 제초제 처리(5월 말, 9월 초)하며, 4, 5소반에 더덕과 황기를 파종하고 꿀샘식물을 심는다. 심는 꿀샘식물은 외국계 피나무(특히 플라티필로스, 토멘토사)와 국내 채종 찰피나무, 옻나무, 레드메이플 등이다. 

2025년에는 6소반에 옥시덴드럼 식재하고 더덕을 파종하며, 4, 5소반은 숲 가꾸기를 실시할 예정이다. 

화밀원 조성과정에서의 고려사항으로는 움과 잡초(특히 밭자리)를 확실히 제거하고 심는 것이 유리하다. 벌목 시 근사미로 그루터기 도포하고, 5월 말과 9월 초에 제초제를 살포하며, 용기묘로 크게 키워 분갈이로 심는 것이 필요하다. 

피나무는 흙 떨이로 심으면 상순에서 성장하지 못하고, 움과 초본류와의 경쟁에서 불리하다. 거름 넣고 심는 것이 필요한데 이는 밑거름의 여부는 다 자란 나무에 이르는 기간은 5년 이상 단축이 예상되고, 잡초, 잡목과의 경쟁 우위로 관리에도 편리할 것으로 예측된다.

화밀원 조성과 동시에 주말농장 텃밭에 고정양봉장을 지난 2015년부터 조성하여 벌무리(봉군) 관리 기술을 습득하고 있으며, 처음 단상 2 벌무리를 구입해 현재 50여 벌무리를 관리하고 있다. 특히 주말에만 관리하는 시간적 제한으로 주간, 격주, 1개월 등 방치 양봉의 연 1회 채밀 목표에 역점을 두고 벌무리 관리 실험을 하고 있다. 

지금까지 관련하여 개발한 내용은 2017년부터 계속해서 친환경 벌집 기초틀(소초광)을 시험하고 있으며, 2021년에는 두께가 40㎜의 벌통을 특수제작하여 계절별 벌무리의 발육상태를 파악하고 있다. 앞으로의 계획은 무약제, 무항생제, 무설탕 등 3무의 벌무리 관리 가능성에 계속해서 도전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농업회사법인 화밀원은 소비자가 늘 신뢰하고 인정하는 최상의 품질의 벌꿀을 생산해 국민건강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 

<끝>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