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9℃
  • 흐림강릉 24.7℃
  • 흐림서울 20.4℃
  • 대전 20.5℃
  • 흐림대구 28.3℃
  • 구름많음울산 25.6℃
  • 흐림광주 27.2℃
  • 맑음부산 24.0℃
  • 흐림고창 24.6℃
  • 맑음제주 21.3℃
  • 구름많음강화 20.6℃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21.1℃
  • 구름조금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9.9℃
  • 구름조금거제 25.9℃
기상청 제공

육계협 김상근 회장, 육계산업 장기불황 타개책 모색

2일간 회원사 방문 논의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한국육계협회(회장 김상근)가 산지육계시세 장기 약세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육계시장의 대책마련에 힘쓰고 있다. 산지육계시세 장기 약세는 육계 계열화업체들의 경영 악화는 물론 농가 피해로까지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대부분의 육계 계열회사들의 2019년 경영성적이 적자국면인 상황에서, 올해 1분기는 전년 동기간보다도 큰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이에 김상근 회장은 지난 19~20일 양일간 육계협회 회원사들을 방문, 협회 회원사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자리를 가졌다. 계열화업체들은 모두 코로나19로 악화된 시장상황과 공급과잉을 업계불황의 최대 원인으로 꼽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상근 회장은 “육계업계에 불황이 지속되면서 어려움을 호소하는 업체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같은 상황이 장기화 될 경우, 농가에까지도 피해가 전가된다. 이같은 상황을 막기 위해 계열화업체들을 방문해 계열화업체들의 현 상황을 듣고 함께 대책을 마련키 위해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