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맑음동두천 17.5℃
  • 구름조금강릉 18.2℃
  • 맑음서울 19.5℃
  • 구름많음대전 20.6℃
  • 구름조금대구 19.1℃
  • 구름조금울산 18.4℃
  • 구름조금광주 21.6℃
  • 구름조금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1.8℃
  • 구름조금강화 18.4℃
  • 맑음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9.4℃
  • 흐림강진군 19.9℃
  • 구름조금경주시 15.9℃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유럽서 고병원성 AI 잇따라…국경검역 강화

헝가리서 H5N8형 발생…농식품부, 가금류·가금산물 금수 조치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유럽에서 고병원성 AI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면서 정부가 국경검역을 강화하고 있다.
유럽의 폴란드와 슬로바키아에 이어 헝가리에서도 고병원성 AI가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헝가리 정부는 지난 13일 북서부 코마롬 에스테르콤주 소재 칠면조 농장에서 H5N8형 AI가 확인됐다고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긴급 보고했다.
이번 발생은 야생조류와의 간접접촉에 의한 감염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 헝가리 정부의 설명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와 관련 헝가리산 살아있는 가금류와 닭고기, 오리고기 등 가금육과 가금생산물의 수입을 14일부터 전면 금지시켰다.
이번에 취한 수입금지 조치 대상은 ▲살아있는 가금(애완조류 및 야생조류 포함) ▲가금 초생추(병아리) ▲가금종란, 식용란 ▲닭고기, 오리고기 등 가금육·가금생산물 등이다.
헝가리산 가금 및 가금육 수입실적은 지난해 닭발과 칠면조육 등 23건 248톤이 있으며, 올해도 닭발과 칠면조육 2건 47톤이 기록되어 있다.
농식품부는 헝가리를 비롯한 고병원성 AI 발생국에 대한 국경검역을 지속 강화하는 한편, 해외여행객에게 해외 여행시 축산시설 방문을 자제하고 해외에서 축산물을 휴대해 국내에 반입하지 않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