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흐림동두천 21.8℃
  • 맑음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2.2℃
  • 흐림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조금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1.0℃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20.6℃
  • 맑음보은 19.6℃
  • 흐림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2.7℃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배합사료업계, ASF 확산 방지 앞장 ‘결의’

사료협회, 긴급방역대책회의 열고 경각심 고취
ASF 발생국 사료원료 수입 자제·철저 검사키로

  • 등록 2019.10.02 11:08:40
한국사료협회(회장 조충훈)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에서 발생함에 따라 지난달 19일 ‘회원사 대표자 긴급방역대책 회의’를 개최하고, 확산방지에 앞장서기로 결의를 다졌다.
이날 회의에서 조충훈 사료협회장은 “이번 ASF 국내발생은 국난에 준하는 사태로 우리 사료업계도 과하다 싶을 정도의 방역활동 및 경각심을 가져야 할 것”이라면서 “협회에서는 이미 ‘사료산업종사자 ASF 방역 행동지침(매뉴얼)’을 마련하여 각 사료공장에 시달한 바대로 회원사 대표들이 이 매뉴얼과 방역 체크리스트를 스스로 체크하여 미흡하다고 판단되면 더욱 더 강력한 조치를 취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열린 모든 회원사 사료원료 구매책임자들이 참여하는 ‘원료구매위원회’는 ASF의 심각성을 국내 사료업계에서도 깊이 인식하고 있는 만큼 사료를 통한 바이러스 전파를 원천 차단한다는 관점에서 ASF 발생국(중국, 베트남, 라오스, 미얀마, 홍콩, 몽골, 필리핀)에서는 열처리가 된 사료원료라 하더라도 수입을 최대한 자제하며, 수입할 경우에도 수출국에서의 ASF 바이러스 검사여부를 사전에 확인한 후 수입하기로 결의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