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4.3℃
  • 흐림강릉 17.6℃
  • 흐림서울 17.0℃
  • 구름많음대전 16.3℃
  • 흐림대구 18.9℃
  • 구름조금울산 18.5℃
  • 흐림광주 19.3℃
  • 구름많음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17.6℃
  • 구름조금제주 19.6℃
  • 흐림강화 15.1℃
  • 맑음보은 14.6℃
  • 구름조금금산 15.4℃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5.4℃
  • 구름많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퇴비유통조직 연계 부숙 관리 필요”

대구경북축협운영협의회서 도 지원사업 제안

[축산신문 심근수 기자] 대구경북축협운영협의회(회장 이상문·의성축협장)는 지난 6일 경북한우광역브랜드 참품한우 회의실에서 윤병록 경북농협 부본부장,이희주 경북도 축산정책과장,농협 경제지주 지·사무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협의회<사진>를 개최하고 당면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 3일 영천시에서 개최된 경북한우경진대회 성과 및 시·군별 미허가축사 적법화 추진현황을 공유하는 한편,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문제에 대한 집중 논의가 이어졌다.
이날 협의회에 참석한 조합장들은 “미허가축사 적법화가 완료 되지 않은 상태에서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를 시행한다는 것은 시기상조”라며 “다수 농가들이 아직까지 퇴비 부숙도에 대한 인식이 부족 할 뿐 아니라 현장의 준비도 아직 미비한 상황임을 고려해 충분한 시간을 갖고 현장과 공감 형성이 우선”이라고 한 목소리를 냈다.
특히, 이날 협의회에서는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에 대비해 경북도 지원사업을 통해 시·군별로 각각 퇴비유통 전문조직과 계약을 맺어 농장 단위 부숙 관리의 효율성을 높이는 방안을 도에 제안했다.
이희주 경북도 축산정책과장은 이에 대해 “축협조합장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지역 축산인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 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