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2 (월)

  • 맑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6.1℃
  • 맑음서울 2.3℃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7.8℃
  • 구름많음광주 6.4℃
  • 맑음부산 9.0℃
  • 구름많음고창 6.5℃
  • 구름많음제주 10.3℃
  • 구름조금강화 1.9℃
  • 맑음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4.8℃
  • 구름많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7.3℃
  • 구름조금거제 9.0℃
기상청 제공

개도국 지위 포기 따른 ‘정부 대책’ 건의

경기농협, 조합장포럼서 건의문 전달
농업분야 피해대책 촉구 결의대회도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농협 경기지역본부(본부장 남창현)는 지난달 26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남창현 본부장, 권준학 경기영업본부장, 관내 농·축협 조합장 및 시·군지부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제2차 경기농협 조합장포럼’<사진>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소프라노 이영숙 교수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특강, 조별 상생포럼 순으로 진행됐으며, WTO 개도국 포기에 따른 농가의 피해대책을 요구하는 결의대회도 함께 열렸다.
최근 정부의 WTO 개도국 지위 포기로 농업 강국들과의 차기협상에서 관세 및 보조금 감축, 수입 농축산물 확대 등 농업 전반에 큰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경기농협은 지난달 19일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과 농정해양위원회에 WTO 개도국 지위 포기 대책을 촉구하는 건의문을 전달했다.
남창현 본부장은 “2016년 7월 처음 발족 후 전국에서 유일하게 운영되고 있는 조합장포럼이 앞으로도 계통 간 소통과 화합, 업무개선 등 긍정적인 효과로 이어져 경기농축산업의 발전을 견인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