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11.5℃
  • 맑음강릉 15.8℃
  • 맑음서울 11.5℃
  • 맑음대전 12.8℃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4.4℃
  • 맑음부산 18.3℃
  • 맑음고창 13.8℃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10.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14.8℃
  • 구름조금경주시 16.4℃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경기도, 야생멧돼지 포획 ‘탄력’ 기대

ASF 확산방지 대응책 일환
포상금 마리당 10만원 지급
포획도구 설치·관리비 지원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경기도가 야생멧돼지 포획 활성화를 통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을 방지하고자 10억여 원의 야생멧돼지 포획 포상금을 투입하고, 1천200여개에 달하는 포획도구 설치 및 관리비 지원을 실시키로 했다.
이는 지난달 24일 수립한 ‘야생멧돼지 ASF 확산 방지 대응계획’에 따른 것으로 포상금은 멧돼지 1마리당 10만원씩 예산(1만800두)이 소진될 때까지 지급되며 포획틀, 트랩 등 포획도구 설치 및 관리비는 감염·위험지역, 발생지역, 완충지역에 위치한 도내 10개 시·군 가운데 지원을 요청한 9개 시·군에 전달된다.
이에 따라 총기로 야생멧돼지를 포획하는 엽사는 1마리당 도가 지원하는 포획포상금 10만원과 시·군 관련 조례에 따른 자체보상금 5~10만원을 포함, 총 15~20만원이 지급받을 수 있게 됐다.
포획 허가자(엽사)가 시·군에 신청하면 시군에서 확인절차를 거쳐 포상금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환경부의 ‘야생멧돼지 포획 강화 관리지역 지침’ 상 ▲감염·위험지역 ▲발생지역 ▲완충지역 ▲경계지역 등에 해당하는 10개 시·군 가운데 지원을 신청한 연천·파주·김포·고양·양주·포천·동두천·남양주·가평 등 9개 시군에는 포획 틀 395개와 포획트랩 852개 등 포획도구 1천200여개의 설치비 및 관리비가 지원된다.
설치비는 1개당 200만원 상당의 포획틀과 55만원의 포획트랩을 합쳐 총 12억5천860만원 규모다.
경기도는 포획 포상금 지급 및 포획도구 지원이 실시되는 만큼 야생멧돼지 포획에 한층 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