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12.3℃
  • 흐림서울 10.5℃
  • 흐림대전 10.9℃
  • 구름조금대구 9.4℃
  • 맑음울산 12.8℃
  • 박무광주 10.8℃
  • 맑음부산 12.7℃
  • 구름많음고창 11.8℃
  • 흐림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1.1℃
  • 흐림보은 9.2℃
  • 흐림금산 10.3℃
  • 구름조금강진군 13.7℃
  • 맑음경주시 11.6℃
  • 맑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오리협, 더위로 저하된 기력 회복시켜주는 ‘오리고기’

몸 보양 위한 5가지 효능 소개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막바지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요즘 무더위를 이기고 지친 몸의 원기 회복을 위해 보양식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한국오리협회(회장 김만섭)는 저렴할 뿐아니라 최고의 스테미너 보양식인 국내산 오리고기를 섭취해 무더위를 이겨내는 것을 제안했다.
오리협회에 따르면 오리고기는 오장육부를 두루 편안하게 하고 다섯 가지 이로운 점이 있다고 해 오리(五利)고기라 불린다.
▲一利(심장)는 오리의 불포화지방산이 혈관 내 쌓여 있는 불순물을 배출시켜 심장질환, 중풍, 뇌혈관질환 등 순환기계 질병예방효과가 있고 ▲二利(신장)는 신장염, 배뇨장애 등 신장질환 뿐만 아니라 여성의 자궁기능 증진에도 매우 효과적이다. ▲三利(간)는 과도한 음주로 지친 간을 편하게 해주는 역할을 하며 ▲四利(폐)는 기침, 천식, 결핵 등 호흡기 관련 질병예방에 효과적이고 담배독의 해독과 폐 기능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五利(위)는 위를 튼튼하게 해 위암을 예방하는데 탁월한 효과를 발휘한다.
아울러 오리고기에 대한 영양학적 연구에 따르면 오리고기는 필수 아미노산 8종이 풍부하게 들어있으며 비타민 A와 단백질도 풍부해 체내 병균 저항력을 높이고 세포 재생에도 도움을 준다.
한국오리협회 김만섭 회장은 “막바지 더위가 기승인 요즘 오리고기로 기력을 회복하길 바란다”며 “소비자들이 건강하고 맛있는 오리고기를 드실 수 있도록 오리고기 레시피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