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12.5℃
  • 맑음강릉 19.4℃
  • 황사서울 13.4℃
  • 황사대전 16.3℃
  • 황사대구 21.6℃
  • 황사울산 18.8℃
  • 황사광주 17.7℃
  • 황사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5.9℃
  • 황사제주 19.9℃
  • 맑음강화 10.4℃
  • 맑음보은 15.9℃
  • 구름조금금산 16.0℃
  • 구름많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20.1℃
  • 구름많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2월 1일~2월 28일

  • No : 9109
  • 작성자 : 참프레 경영기획실 부장
  • 작성일 : 2021-02-09 11:34:26




육계 시세, 상반기 내내 생산원가 웃돌 듯

예방적 살처분 여파 성수기까지 병아리 공급량 감소


지난달 육계시장 리뷰

지난해 11월 발병한 고병원성 AI로 2021년 1월 31일까지 육용종계 93만4천100수가 살처분이 강행됐고, 역학 및 방역대내 부화장의 입란된 종란이 추가로 폐기처분되면서, 병아리 시세와 육계시세가 동반 상승했다.  

또한 정부의 고병원성 AI 방역대책 일환으로 진행된 일괄출하로 프랜차이즈 및 부분육 생산에 필요한 중량의 호수를 생산하지 못해 비선호 호수의 생산이 크게 늘었으며, 등외품이 증가하면서 시세 상승에 영향을 주었다.  

2021년 1월 육계 생산은 예방적 살처분 및 병아리 공급 차질로 약 6천115만수가 생산돼 전년동월대비 생산량이 9% 감소했다. 이와 함께 최근 부화장 종란 폐기처분의 여파로 2월 중순까지 분양될 병아리 공급이 원활하지 못해 병아리 시세는 지속적으로 고시세가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량은 전체적으로 감소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해 4인 이상 집합금지 및 9시 이후 홀 영업이 금지되면서 치킨 프랜차이즈 배달 물량은 크게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기 시황 예측

2020년 12월 육용종계의 분양수수는 53만7천수로 전년동월대비 4.3%감소(56만1천수)한 물량이 분양됐다. 2020년 12월 누계 분양물량은 727만8천수로 전년동기간대비 11.9%(826만4천수) 감소, 전전년(727만8천수)과는 비슷한 물량이 분양됐다.

2021년 1월 육용종계 분양 수수가 약 68만3천수가 분양돼 전년동월(50만4천수)대비 35.3%증가, 전전년동월(47만7천수)대비는 43.2%증가한 물량이 분양됐다. 또한 2월에도 종계 분양수량이 전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1월 육용종계 도태 물량은 17만6천수로 약 20~25만수가 도태되지 않고 환우내지는 생산연장에 들어간 것으로 분석되고 있어 해당 종계가 병아리를 공급하는 7월 중순 이후부터는 병아리 공급량이 과잉으로 흐를 것으로 예상되며, 생산연장을 감안할 경우 시기는 더욱 당겨질 가능성이 크다. 다만, 지난 1월 31일까지 살처분된 종계 물량이 93만4천수인 가운데 그 중 60%가량인 55만9천수가 육성계군이다. 또한 살처분된 종계의 병아리 잠재량이 1억63만수로 2020년 연간 도축된 8억3천106만7천수의 약 12%해당하는 물량이어서 살처분 피해가 큰 업체의 경우 4~6월 계획물량의 50%이상까지 수급 피해가 있는 상황이라 적어도 오는 6월까지는 병아리 및 육계시세가 생산원가를 웃돌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0

포토



양돈

더보기
충북도 “관내 전역 ASF 위험주의보”
[최종인 기자] 영월 양돈장 발생 따라…현장 방역대책 대폭 강화 인접지역 긴급예찰 결과 이상없어…정밀검사 추진 충북도가 ASF 방역의 고삐를 바짝 죄고 있다. 충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지난 5일 제천, 단양 , 충주지역을 포함한 도내 전역에 ASF위험주의보‘ 를 발령했다. 강원도 영월의 흑돼지농장에서 ASF가 발생한데 따른 것이다. 충북도는 이에따라 의심축 발생 및 멧돼지 폐사체 발견시 즉시 신고하되, 외부에서 들어오는 차량이나 사람 등에 대해 소독과 통제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영월지역을 포함한 등산, 나물채취, 수렵활동도 전면 금지토록 했다. 충북도는 또 향후 양돈농장 내 전파차단 위해 ▲생석회벨트 구축, 농장 매일 청소, 장화갈아신기, 축사 내부 매일 소독 등 4단계 농가 소독 강화 ▲치료 목적외 외부인 농장 출입 금지 ▲축산관계자 발생지 방문 자제 ▲축산차량 출입시설 개선, ▲야생동물 기피제 재설치 ▲방목사육 금지 등 현장 방역대책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충북도 대책본부는 “인접지역에서 ASF가 발생, 그 어느 때보다 도내 유입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라며“도내 유입 차단을 위해서는 양돈농가, 관련 산업 종사자, 도민 모두의 가축전염병 예방을 위

기타

더보기

기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