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4 (금)

  •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5.6℃
  • 구름조금고창 2.5℃
  • 흐림제주 5.9℃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4.0℃
  • 맑음거제 5.7℃
기상청 제공

“축산현안 해결·농가소득 증대 앞장”

농협 축산경제, 대토론회 열고 결의문 채택
축산경제사업 체질개선…공격적 M&A 추진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김태환)는 올해 가금사업 M&A를 적극 추진하고, 유통플랫폼 재구축과 위생안전시스템을 강화한다. 또 목우촌에 신설한 외식사업분사를 중심으로 프랜차이즈 사업 확대에 주력하고, 안심축산의 분사 출범을 계기로 안심축산과 축산물공판장이 결합된 시너지를 원동력으로 유통구조 개선도 추진한다.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는 지난 5일 농협본관 대강당에서 임직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축산경제 농가소득 및 사업증대를 위한 대토론회’를 개최<사진>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농가에게 소득을, 소비자에게는 믿음을’이라는 슬로건을 걸고 사업체질의 근본적인 혁신과 축산현안을 기필코 해결하기로 다짐했다.

‘변화와 혁신을 바탕으로 한 사업 개선방향’을 주제로 진행된 핵심과제 보고에서는 소관 사무소의 전반적인 사업체질에 대한 검토와 개혁을 통해 농가소득 5천만 원 시대를 한 걸음 더 앞당기기 위한 방안이 논의됐다.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 임직원들은 이날 결의문도 채택했다. 결의문에는 미신고 축사, 가축사육거리 제한 등 축산현안 해결에 총력을 다하고, 축산경제사업의 근본적인 개선을 이뤄내자는 내용을 담았다. 또 국민에게 사랑받는 축산의 새 시대 구현, 법령과 제규정을 준수하는 청렴한 농협인의 의지도 결의문에 담겼다.

김태환 대표는 “상식과 합리성을 기반으로 원칙과 기준이 바로서는 조직으로 거듭나야 한다. 답습적인 업무를 타파하고, 원칙과 기본을 바탕으로 한 일상속의 혁신을 추구해야 한다”고 했다. 김 대표는 “2018년은 미신고축사문제 등 축산현안을 한마음 한뜻으로 헤쳐나가 농가에게 소득을, 소비자에게 믿음을 주는 축산의 새 시대를 열자”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