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11.5℃
  • 맑음강릉 15.8℃
  • 맑음서울 11.5℃
  • 맑음대전 12.8℃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4.4℃
  • 맑음부산 18.3℃
  • 맑음고창 13.8℃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10.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14.8℃
  • 구름조금경주시 16.4℃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한종협-독일 VIT, 가축 유전능력평가 통합 시스템 공동개발 MOU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한국종축개량협회가 가축 유전능력평가 통합시스템을 공동 개발하기 위해 독일 VIT축산연구소와 MOU를 맺었다.
한국종축개량협회(회장 이재용)와 독일 VIT축산연구소는 지난 5일 제1축산회관 회의실에서 가축개량체계 선진화를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사진>했다.
MOU체결에 따라 종축개량협회는 최신 육종가 추정 방법을 적용한 가축유전능력평가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선진화된 가축개량 시스템을 구축해 차별화된 가축개량정보 서비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재용 회장은 “오늘 협약을 통해 가축개량사업의 발전은 물론 대한민국 축산농가에 신뢰도 높은 가축개량정보가 서비스 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 독일 VIT축산연구소와 긴밀히 협조해 우리 협회가 개량전문기관으로서의 입지를 다져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독일 VIT축산연구소의 젠팅류 유전평가실장은 “양국의 가축개량기술 발전을 위한 발판이 마련됐다. 적극적인 업무협력으로 긍정적 결과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은 독일 VIT축산연구소와의 최신 가축유전능력평가 기술교류의 기반을 마련하고 가축개량사업의 선진화를 통해 대한민국 축산농가에 신뢰도 높은 국제수준의 개량자료를 서비스하기 위해 추진됐다.
종축개량협회는 올해 초 구양모 팀장을 독일VIT축산연구소에 파견해 유전능력평가를 위한 프로그램 개발을 함께 진행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