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월)

  • 흐림동두천 4.8℃
  • 구름많음강릉 11.2℃
  • 연무서울 5.2℃
  • 연무대전 11.0℃
  • 맑음대구 10.5℃
  • 맑음울산 11.1℃
  • 맑음광주 11.0℃
  • 맑음부산 10.9℃
  • 구름많음고창 9.9℃
  • 맑음제주 14.6℃
  • 흐림강화 7.6℃
  • 맑음보은 9.2℃
  • 맑음금산 9.9℃
  • 맑음강진군 11.3℃
  • 맑음경주시 10.5℃
  • 맑음거제 9.1℃
기상청 제공

‘도화종돈’ 다시 태어났다

다비육종, 올초 화재로 소실 9개월만에 재건축
상시모돈 560두 규모…내년 4월부터 후보돈 생산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주)다비육종(대표이사 민동수)의 도화종돈이 다시 태어났다.
올해 1월 화재발생으로 소실된지 약 9개월여만이다.
(주)다비육종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경기도 일죽 본사에서 ㈜씨아이티시스템과 함께 ‘도화종돈 준공 기념식’<사진>을 가졌다.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에 소재한 도화종돈은 시공사인 ㈜씨아이티시스템을 통해 방역과 관련된 각종 동선 및 종돈의 생산 효율성을 고려한 시스템이 접목돼 설계와 시공이 이뤄졌다. 이를 통해 상시모돈 560두 일관사육이 가능한 GP농장으로 재축, 오는 2020년 4월부터는 고위생 다비퀸 후보돈을 양돈농가에 원활히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주)다비육종 민동수대표는 이날 준공 기념식에서 “하절기 폭염에도 전 직원들이 무재해로 공사를 진행한 것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도화종돈은 고위생 고품질 종돈 생산기지로서 역할을 다하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주)씨아이티시스템 박호인대표도 “공사가 종료되는 시점까지 혼신을 다해 마무리 하겠다”고 밝혔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