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1 (금)

  • 구름조금동두천 10.3℃
  • 흐림강릉 14.5℃
  • 박무서울 13.0℃
  • 박무대전 12.3℃
  • 구름많음대구 14.8℃
  • 맑음울산 15.5℃
  • 구름조금광주 13.6℃
  • 맑음부산 17.0℃
  • 흐림고창 13.2℃
  • 맑음제주 17.5℃
  • 구름조금강화 12.1℃
  • 흐림보은 10.1℃
  • 흐림금산 10.1℃
  • 구름많음강진군 12.7℃
  • 구름많음경주시 12.3℃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종합

최대 밀집지역 홍성서 ASF 의심신고

전국 확산 우려..방역 비상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국내 최대 양돈밀집 지역인 충남 홍성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신고가 들어왔다.
충남 홍성에 있는 한 도축장은 지난 29일 오전 돼지 19마리가 집단 폐사, 방역당국에 ASF 의심신고했다.
이 돼지들은 홍성에 있는 양돈장에서 출하된 것으로 확인됐다.
방역당국은 신고 접수 직후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사람과 가축, 차량 등의 이동을 통제하고 긴급방역 조치를 하고 있다.
ASF 감염 여부를 보는 정밀검사 결과는 29일 중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홍성에 있는 도축장에서 '양성' 판정을 받을 경우 ASF 공포가 현실화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홍성이 국내 최대 양돈 밀집 지역일 뿐 아니라 여러 양돈장이 모여드는 도축장이라는 점에서 확산될 수 있어서다.
방역당국에서는 비상상황이라고 판단, ASF 확산을 막을 총력방역에 들어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