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3.2℃
  • 구름많음강릉 16.3℃
  • 구름많음서울 12.5℃
  • 구름많음대전 14.6℃
  • 구름많음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6.0℃
  • 흐림광주 13.3℃
  • 구름조금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16.7℃
  • 맑음강화 12.9℃
  • 흐림보은 11.9℃
  • 구름많음금산 14.6℃
  • 구름많음강진군 17.5℃
  • 구름많음경주시 16.1℃
  • 구름조금거제 16.6℃
기상청 제공

서경양돈, 상반기 종합업적평가 ‘1위’

‘2년 연속 최우수 품목조합’ 근접
신용·경제사업 전반 높은 점수 받아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서울경기양돈농협(조합장 이정배, 서경양돈농협)이 올 상반기 최우수 품목축협으로 선정됐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조합’ 이라는 위업 달성 가능성도 그만큼 높아지게 됐다.
농협중앙회는 최근 6월말 전국 농축협에 대한 종합업적평가를 통해 우수 농축협을 선정하고 시상했다.
서경양돈농협은 경제와 신용사업 전 부문에 걸쳐 높은 점수를 획득, 품목축협 가운데 1위를 차지했다.
2017년 2위, 2018년 최우수조합에 오른 서경양돈농협이기에 이번 상반기 평가 결과는 그 의미가 매우 큰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큰 폭으로 사업규모가 확대된 상태에서 또 다시 높은 성장률이 뒷받침돼야만 기대할 수 있는 성과이기 때문이다.
더구나 지금 추세라면 서경양돈농협은 최우수 품목축협 2연패 달성에 한발자국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게 됐다. 실제로 서경양돈농협은 지난해 상반기 평가에서도 품목축협 1위에 오른바 있다.
서경양돈농협 이정배 조합장도 “모든 조합원들과 임직원들의 꾸준한 노력이 조합 사업 전반에 걸친 어려운 경영 환경속에서도 값진 결실을 맺게 됐다”며 “앞으로도 협동조합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며 조합원들과 임직원들이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한다면 뜻하지 않았던 결과도 도출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종합업적평가 최우수 조합은 조합수익, 성장률 등 경영실적은 물론 조합원을 비롯한 고객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양과 질 모든 면에서 최고의 조합에게만 주어지고 있기에 협동조합계의 가장 권위있는 상으로 꼽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