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5 (토)

  • 맑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6.9℃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3.7℃
  • 맑음부산 -1.1℃
  • 맑음고창 -5.0℃
  • 맑음제주 2.6℃
  • 맑음강화 -9.7℃
  • 맑음보은 -11.9℃
  • 맑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5.8℃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농축산업 후계 인력 양성에 최선을”

한농대·명인회, ‘청년 후계인력 육성 위한 발전기금 기탁’ 약정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국립한국농수산대학(총장 허태웅, 이하 한농대)은 지난 11일 한농대 본관 3층 소회의실에서 대한민국최고농업기술명인회(회장 백석환, 이하 명인회)와 ‘청년 후계인력 육성을 위한 발전기금 기탁’ 약정식<사진>을 개최했다.

대한민국최고농업기술명인은 영농경력 15년 이상의 식량작물, 채소, 과수, 화훼, 특작, 축산 분야별로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한 농업인으로 지난 2009년부터 농촌진흥청에서 선발하고 있으며, 현재 41명의 회원이 각종 봉사활동과 위문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 약정식에서 명인회는 정예 후계 농축산업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한농대의 교육이념에 공감하며, 우수 장기현장실습생의 해외실습연수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한농대에 발전기금 200만원을 전달했다. 또한 청년 후계 농업인력 양성을 위해 한농대에 매년 200만원의 발전기금을 기탁하기로 약속했다.

한농대는 기탁 받은 발전기금을 명인회의 뜻에 따라 향후 장기현장실습생 중 우수한 학생을 선발해 지원할 예정이다.

허태웅 총장은 “농업 현장의 선배로 청년 후배들을 위해 200만원이라는 큰 액수의 발전기금 기탁을 결정한 명인회 회원 여러분의 결정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남을 배려하는 명인회 회원들의 깊은 뜻을 한농대 학생들이 배우고 졸업 후 나눔을 실천하는 한농인이 되도록 인성 교육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