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구름많음동두천 6.4℃
  • 구름조금강릉 9.0℃
  • 구름많음서울 10.2℃
  • 흐림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6.7℃
  • 구름많음울산 12.8℃
  • 흐림광주 13.8℃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조금고창 16.6℃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8.9℃
  • 구름조금보은 2.7℃
  • 맑음금산 2.0℃
  • 흐림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8.0℃
  • 구름조금거제 13.3℃
기상청 제공

우유자조금 수입 멸균유·대체음료 이슈 선제적 대응 팔 걷어

소비홍보사업 예산 확대…국산 우유 가치 알리기 집중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안전성 등 부각…푸드마일리지 낮은 천연·신선식품 강조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가 수입 멸균유와 식물성 대체음료 이슈에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우유자조금은 지난 16일 제1축산회관 회의실에서 제3차 관리위원회를 개최하고 2023년도 사업계획(안)을 원안의결했다.

내년도 우유자조금 예산은 총 137억7천400만원으로 전년대비 3.7% 증가했으며, 농가거출금 78억7천400만원, 정부 지원금 51억원, 이월 예정금 8억원으로 조성됐다.

우유자조금은 ‘맛있다 우리 우유’란 슬로건 아래 내년도 자조금 사업의 목표를 국산 먹거리의 가치 확산을 통한 소비 활성화로 세웠다.

특히, 최근 수입량이 급증하고 있는 외산 멸균유와 음료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하고 있는 식물성 대체음료에 맞서 선제적 대응방안 마련에 집중한다.

외산 멸균유와 차별화된 국산 우유만의 품질 및 안전성 등 강점을 부각시키고 잘못 알려진 정보를 바로잡는데 힘쓰는 한편, 환경문제가 중요한 사회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만큼 친환경적 이미지를 구축하겠다는 것.

이에 내년도 소비홍보 사업예산을 전년대비 3% 늘려 TV광고, 방송프로그램 제작 및 방영협찬, PR홍보 등을 강화하는 등 국산 우유만이 가진 고유의 장점을 자연스럽게 소구하고 지속가능한 먹거리 측면에서 푸드 마일리지(먹거리 이동거리)가 낮은 천연·신선식품임을 강조함으로써 소비자 인식개선에 총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수입 유제품의 유통실태 및 안전성·품질 검증 연구 등 조사연구 사업을 추진해 수입 유제품 공세에 따른 대응전략과 국내 낙농산업이 나아가야 할 이정표를 제시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해외공동마케팅, 신시장 판로확대 지원사업 등 유통구조 개선사업과 원유수급안정을 위한 유제품 할인 지원 및 밀크 카페 운영, 생산기반 안정화를 위한 대농가 교육·정보전달 체계 구축 등 사업을 추진하고, 우유자조금의 대표적인 홍보사업인 도심속목장나들이는 예산을 확대해 4회에서 6회로 늘려 내실있게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