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금)

  • 맑음동두천 26.2℃
  • 구름조금강릉 30.5℃
  • 맑음서울 27.0℃
  • 구름조금대전 28.7℃
  • 맑음대구 30.1℃
  • 맑음울산 27.1℃
  • 맑음광주 29.1℃
  • 맑음부산 26.1℃
  • 맑음고창 27.2℃
  • 맑음제주 25.3℃
  • 맑음강화 24.6℃
  • 맑음보은 27.2℃
  • 맑음금산 27.9℃
  • 맑음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0.0℃
  • 맑음거제 26.6℃
기상청 제공

육우자조금, 전국 순회 세미나 성료

도태우 비율 줄여 생산성 향상 중요성 강조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축사 바닥 관리 역점·비육 목표 설정 조언도


사료가격 폭등과 쇠고기 무관세 수입 등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육우농가들을 위한 전국 긴급 순회 세미나가 마무리됐다.

육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조재성)에 따르면 지난 8월 29일 경기도 권역(안성축협)을 시작으로 충청권(대전KT인재개발원), 전라권(나주축협)을 거쳐 지난 16일 경상권(군위축협)까지 총 네 차례의 세미나에 육우 농가 및 축산 관계자 약 100여명이 참여해 많은 관심을 보였다.

순회 세미나의 강사는 경북도립대학교 김성일 축산학과 교수가 맡았다.

김성일 교수는 국내 최초 육우 거세우 전문 배합사료와 사양프로그램을 개발한 육우 전문가로, 최근 관련 논문으로 아시아-태평양 축산학회(AAAP)에서 최우수 학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 교수는 육우 출하 시 도체중의 증가가 곧 농가의 생산성 및 수익의 증가와 직결된다고 설명하면서 이와 함께 도태우 비율을 줄여 농가 생산성을 높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특히 축사의 바닥 관리를 철저히 해주는 것이 도태우 비율도 줄이고 도체중도 높게 육성할 수 있는 비결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지속적으로 출하성적을 검토하고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을 찾아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선 농가마다 목표 출하월령, 도체중, 육질 등급 등 비육목표를 설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