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6.8℃
  • 흐림강릉 10.9℃
  • 흐림서울 8.6℃
  • 대전 9.6℃
  • 대구 7.8℃
  • 울산 11.9℃
  • 광주 10.4℃
  • 흐림부산 13.3℃
  • 흐림고창 10.0℃
  • 제주 14.1℃
  • 흐림강화 8.2℃
  • 흐림보은 9.2℃
  • 흐림금산 9.3℃
  • 흐림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3.3℃
기상청 제공

경북 칠곡군, 꿀샘식물 묘목 7천주 농가에 무상공급

천연꿀 생산기반 강화…양봉 공익적 가치 제고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경북 칠곡군은 최근 천연꿀 생산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양봉농가의 안정적인 생산기반 조성을 위해 꿀샘식물(밀원수) 묘목 7천 주를 무상으로 농가에 공급<사진>했다고 밝혔다.

최근 꿀샘식물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아까시나무 개화 시기에 저온현상 등 기후 영향에 따라 천연꿀 생산량이 평년 대비 4045% 감소해 양봉농가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이에 칠곡군은 양봉산업 발전의 목적으로 농업기술센터 내에 밀원수 생산 포장을 조성하고 아까시나무를 보완하는 다양한 꿀샘식물 묘를 길러 왔다.

군은 아까시나무에 이어 5월 말 백합나무, 6월 헛개나무, 7월 쉬나무 등 꿀샘식물 공급을 통해 지속적이면서 안정적인 천연꿀을 생산할 수 있도록 생산기반 조성을 도울 계획이다.

조동석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분양한 꿀샘식물 꽃을 피우고 꿀을 뜰 수 있기까지 몇 년의 시간이 더 필요하지만, 꿀샘식물 식재는 미래를 위한 가치 있는 일로 앞으로도 양봉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