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종합

“사료가격 인상 철회를”

[이일호 기자]

축단협 성명, 코로나질병여파 축산현장 어려움

상생필요한 때특단의 정부 지원책도 촉구

 

축산관련단체협의회(회장 하태식)는 지난 4일 성명을 발표하고 배합사료가격 인상 즉각 철회를 요구했다.

축단협은 이번 성명에서 ASF, AI 등 연이은 가축질병과 코로나19에 따른 극심한 소비위축으로 축산업의 위기가 어느 때보다 심각한 상황에서 일부 사료업체의 가격인상 행보는 양축농가들에 대한 배신행위라고 주장했다.

최근 곡물가격이나 수입여건을 감안할 때 사료업계의 고충도 있겠지만 지금은 축산농가와 고통을 나누는데 동참해야 할 시점이라는 것이다.

축단협은 따라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한 상생을 거듭 강조했다. 축산업에서 생산비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사료가격 인상이 어떠한 결과를 초래할지 다시 판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정부에 대해서도 사료업계와 축산농가가 서로 고통을 분담할 수 있도록 특단의 지원책을 강구할 것을 촉구했다. 이일호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