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종합

축평원, 감자부산물 등 폐자원으로 한우농가 도움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장승진)이 감자부산물, 발전용 석탄 등 매년 대량 폐기되는 자원을 활용, 영세 한우농가의 성장을 도와 공유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축평원은 지난해 8월부터 3개월에 걸쳐 감자의 잎‧줄기 등 부산물을 원료로 만든 친환경 사료 15톤을 영세 한우농가에 전달했다.
지원 대상은 축평원이 추진 중인 ‘성장사다리’ 사업 대상자인 영세 한우농가 24곳이며, 사료는 농촌진흥청으로부터 열수가공기술을 이전받은 ㈜이지팜스와의 민·관협업을 통해 무상으로 공급했다.
농촌진흥청 연구 결과에 따르면 감자 부산물의 알칼로이드 성분이 소의 생리활성에 도움을 주어 일당증체량 증가와 등지방두께 감소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축평원은 한국서부발전과 협업해 폐석탄을 활용한 영세 한우농가 환경개선 프로젝트도 준비 중에 있다.
축평원은 냄새와 퇴비 부숙에 어려움을 겪는 성장사다리 대상 한우농가에 해당 제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