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0.1℃
  • 구름조금대전 3.1℃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4.8℃
  • 흐림광주 5.7℃
  • 맑음부산 5.5℃
  • 흐림고창 4.5℃
  • 흐림제주 10.1℃
  • 구름조금강화 0.3℃
  • 구름조금보은 1.7℃
  • 흐림금산 3.0℃
  • 흐림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환절기 면역력 강화식품 우유 권장

전문가들, 우유 속 라이소자임·락토페린 효능 강조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면역력 보강을 위한 식품으로 우유가 떠오르고 있다. 
최근 아침저녁으로 크게 벌어진 일교차 때문에 우리 몸의 균형이 흐트러지면서 면역력이 떨어지기 쉽다. 면역력이 저하되면 각종 질환에 노출될 위험성이 높아져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와 관련해 국내 전문가들은 면역력을 강화하려면 무엇보다도 건강한 식습관을 통한 양질의 영양소 섭취가 중요하며, 특히 환절기 면역력을 지키는 데 도움을 주는 식품으로 우유를 꼽았다. 
우유 속 단백질은 면역세포의 원료로, 양질의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해 면역 증진 작용, 장내 비피더스 증식 작용, 백혈구 기능 강화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우유에는 면역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라이소자임과 락토페린이 풍부하게 들어있는데, 라이소자임은 세균의 세포벽을 가수분해해 세균을 사멸시키며, 락토페린은 바이러스와 세균으로부터 우리 몸을 보호하고 몸의 면역력을 높여 장내 유익균을 늘려주는 효과가 있다.
또한 우유 속 비타민D는 세균‧바이러스 등 병원체가 체내로 유입되지 않도록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을지대병원 가정의학과 오한진 교수는 “외부 바이러스에 노출되기 쉬운 성장기 어린이나 청소년들에게 우유가 특히 필요하다. 우유에 든 단백질과 지방에는 필수 아미노산이 함유돼 있으며 면역 체계를 강화할 뿐만 아니라 더불어 두뇌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며 면역력 향상을 위해 우유 섭취를 강조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