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4.2℃
  • 맑음서울 -1.4℃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6℃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5.0℃
  • 흐림고창 4.5℃
  • 흐림제주 10.0℃
  • 맑음강화 -1.9℃
  • 구름조금보은 0.0℃
  • 구름많음금산 2.2℃
  • 흐림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3.3℃
  • 구름조금거제 5.6℃
기상청 제공

원유 쿼터가격 상승세 지속

서울우유 쿼터가격 90만원 육박…진흥회 60만원 상회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규모화 위한 폐업농가 물량 확보 움직임…수요 급증

원유 감산정책 예고 따른 불안심리도 가격 상승 요인


원유 쿼터가격이 고공행진을 하고 있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보합세를 유지하던 쿼터가격이 올해 들어 요동치고 있다.

올해 상반기 80만원까지 가격이 올랐던 서울우유 쿼터가격은 최근 87만원 수준까지 가격이 치솟았다. 

낙농진흥회 쿼터가격 또한 올해 초 50만원 후반 대였던 것과 비교해 현재는 60만원을 훌쩍 넘어선 가격으로 거래되고 있다. 

이는 미허가축사 적법화와 퇴비부숙도 의무검사화 등의 환경규제를 해결한 농가들이나 부모로부터 목장을 이어 받은 낙농 후계자들이 규모를 확장하기 위해 폐업한 농가들로부터 쿼터를 확보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면서 공급에 비해 수요가 급격히 늘어난 것이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한 농가는 “쿼터를 구매하기 위해 발품을 팔아가며 알아보고 있지만 쿼터를 팔겠다는 농가를 찾는 것이 쉽지는 않다. 부르는게 값이다 보니 90만원에 서울우유 쿼터를 구매하겠다는 목장이 나타날 정도로 천정부지로 가격이 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 뿐만 아니라 최근 지속되고 있는 원유수급 불안정 기조도 쿼터가격 상승을 부추기고 있다.

원유소비는 둔화되고 있지만 원유생산량이 늘어나면서 잉여유가 넘쳐나자 이를 처리해야 하는 유업체로서는 경영악화가 우려될 수밖에 없다. 

이에 유업체는 계약된 농가나 조합들에게 원유생산량 감축을 요구하고 나섰으며, 낙농진흥회 또한 수급상황이 안정되지 않을 시 내년부터 초과원유가격 조정과 마이너스 쿼터 등의 원유감산정책을 시행할 수 있다고 예고했다. 

상황이 이러하자 쿼터를 더 많이 확보함으로써 삭감된 쿼터로 인한 경제적 손해를 줄이기 위해 쿼터를 구매하려는 농가들이 늘어나면서 가격상승의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업계 관계자는 “쿼터거래는 낙농가 개별적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유업체마다 수급상황이 다른 만큼 가격변동 추이는 지켜봐야 할 것”이라며 “하지만 수급불안정이 장기화 될수록 낙농산업 전반에 악영향을 끼치게 되므로, 지금은 원유수급 안정을 위한 노력에 모두 동참해야 할 때다. 또한 정부는 현재 수급상황과 관련해 적극적인 관심과 대책마련을 요구하는 낙농업계의 목소리에 귀기울여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