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4 (수)

  • 흐림동두천 17.3℃
  • 흐림강릉 18.6℃
  • 흐림서울 17.6℃
  • 흐림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많음울산 19.3℃
  • 흐림광주 17.9℃
  • 구름조금부산 21.0℃
  • 흐림고창 17.5℃
  • 맑음제주 20.9℃
  • 흐림강화 16.0℃
  • 흐림보은 14.6℃
  • 흐림금산 13.6℃
  • 구름조금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종합

“친환경 농축산물 소비부진 심각”

홍문표 의원, 국감서 지원대책 마련 촉구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친환경 농축산물의 소비부진이 심각한 수준에 이르러 정부의 대책마련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위원장 이개호)는 지난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한국농어촌공사‧축산물품질평가원‧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농업정책보험금융원에 대한 국정감사를 실시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친환경농축산물 소비 급감에 따른 지원대책 마련이 요구됐다.
국민의힘 홍문표 의원(충남 예산‧홍성)은 “최근 3년간 증가추세였던 학교급식용 국내 농축산물 판매금액이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75.1%나 급감했다”며 “친환경농축산가에게 심각한 문제임과 동시에 정부에서 이렇다 할 지원을 하지 않고 있는 것은 더 큰 문제”라고 밝혔다.
축산물품질평가원에 대해서는 지지부진한 꿀 등급판정제에 대한 개선 요구가 있었다.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의원(충남 당진시)은 “축평원에서 진행하는 꿀 등급판정제가 7년째 시범사업에 그치고 있으며, 등급판정 참여 농가도 전체의 3.1%에 불과한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꿀 등급판정 사업을 진행할지 여부를 포함해 사업 전반을 시급히 점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돼지 등급제의 실효성 문제도 제기됐다.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의원(전남 영암·무안·신안)은 “축평원이 2010년부터 2019년까지 10년간 징수한 돼지 등급판정 수수료는 총 603억원에 달하지만 최고등급과 최하등급을 받은 돼지의 비율 변화는 거의 없었다”고 지적했다.
돼지등급제가 도입됐음에도 품질 향상의 효과가 미비하다는 것이다.
서삼석 의원은 “실효성 없는 등급제의 문제 해결을 2년 전 국정감사 떄부터 요구했지만 아직도 보완되지 않았다”며 “당초 등급제 실시목적에 입각해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 공감하는 등급제 보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국민의힘 김선교 의원(경기 여주‧양평)은 농어업정책자금 부정취급에 대한  솜방망이 처벌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에 따라 농금원에 대해 농어업정책자금 관리 강화 대책을 요구하기도 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