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2.7℃
  • 흐림서울 27.6℃
  • 흐림대전 22.5℃
  • 흐림대구 21.6℃
  • 흐림울산 20.5℃
  • 광주 20.0℃
  • 흐림부산 21.1℃
  • 흐림고창 19.3℃
  • 흐림제주 22.2℃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19.4℃
  • 흐림경주시 20.9℃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종합

농진청, 동물복지연구팀 신설

농장·반려동물 복지 등 연구체계 일원화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에 농장동물과 반려동물의 복지연구를 할 수 있는 ‘동물복지연구팀’이 신설, 동물복지 연구가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농진청은 지난 8일 동물 존중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확산됨에 따라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생명환경부에 동물복지연구팀을 새로 설치했다고 밝혔다.
동물복지에 대한 연구는 이미 이뤄지고 있었다.
국립축산과학원 내 축산환경과에서 농장동물의 동물복지 개선 연구가, 영양생리팀에서 반려동물 관련 연구가 진행됐지만 이를 일원화해 효율적인 연구 추진의 기반을 마련한 것이다.
동물복지연구팀은 농업연구직 5명을 포함해 7명으로 구성됐으며, 농장동물과 반려동물 복지 수준 향상을 위한 연구를 추진하게 된다.
농장동물 분야는 가축 고유의 습성을 고려한 동물복지 사육시설과 사양관리 연구를 중점적으로 수행한다.
기존 축사시설을 대체할 수 있는 가축종류별 동물복지 사육시설과 축사모델을 개발·보급한다. 동물복지 축산농장 인증과 관련한 인증기준을 개선하는 연구도 진행하며, 일반농가 대상의 동물복지형 축사시설 및 사육기준 지침을 마련하는 연구를 수행한다.
반려동물 분야는 반려견의 건강관리를 위한 영양, 사료 개발과 질병 예방을 위한 연구, 반려견의 표준영양소 요구량과 사료품질 기준설정에 관한 연구도 진행한다.
동물복지연구팀은 앞으로 농림축산식품부, 관련 협회, 대학 등과 협의회를 열고 정책분야와 산업현장에서의 요구를 청취하여 연구개발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