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3℃
  • 구름많음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9.0℃
  • 구름조금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24.8℃
  • 울산 21.1℃
  • 흐림광주 24.9℃
  • 부산 21.2℃
  • 흐림고창 25.7℃
  • 흐림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6.1℃
  • 구름많음금산 27.4℃
  • 구름많음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서울우유, 각종 사업 ‘순항’

11월말 흑자 139억원…공격경영 효과
조합원 생산한 원유도 적체 거의 없어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서울우유는 올해 각종사업을 적극 추진하여 11월말 현재 흑자가 139억원으로 알려졌다.
최근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에 의하면 올해 마케팅사업과 신용업무, 낙농지원사업 등을 활발하게 펼쳐 11월 한 달 동안 21억원이 발생한 흑자는 11월말 누계로는 139억원으로 나타났다.
특히 낙농조합원들의 최대 관심사인 우유판매량은 11월 한 달 동안 200㎖를 기준할 때 하루 평균 828만5천개에 달하여 올해 계획목표 대비 100.8%, 전년대비 100.2%를 각각 달성했다. 11월 말 누계 하루 평균 우유판매량도 98.7%, 전년대비 99.6%를 각각 달성함으로써 이는 마케팅사업을 적극적으로 펼친 것으로 분석된다.
또 11월 당월 하루 평균 1천860톤으로 올 계획목표 대비 99.4%, 전년대비 101.5%를 각각 달성한 집유량은 11월 말 누계로는 1천871톤으로 계획대비 99.6%, 전년대비 100.9%를 각각 달성하여 조합원이 생산한 원유는 거의 적체 없이 거둬들이고 판매했다는 분석이다.
또한 낙농지원사업은 지난 10월말 현재 배합사료 744억원을 비롯해 조사료와 단미사료 635억원, 기타 95억원 등 모두 1천474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분유재고량은 11월 말 현재 721톤으로 적정선을 다소 밑돌고 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