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6 (월)

  • 흐림동두천 1.7℃
  • 흐림강릉 7.3℃
  • 서울 3.1℃
  • 대전 4.4℃
  • 대구 2.6℃
  • 울산 6.7℃
  • 광주 8.4℃
  • 부산 8.2℃
  • 흐림고창 10.1℃
  • 흐림제주 14.9℃
  • 흐림강화 2.5℃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3.4℃
  • 흐림강진군 8.2℃
  • 흐림경주시 3.9℃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오늘은 내가 요리사”…하림 요리경연대회 성료

전북지역 고교생 20팀 선발…미래 요리사 꿈·희망 제시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하림이 요리사를 꿈꾸는 학생들을 위한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닭고기 전문기업 ㈜하림(대표 박길연)은 지난 22일 국제한식조리학교에서 ‘제4회 나는 꿈꾸는 요리사’ 프로그램<사진>을 진행했다.
하림이 주최하고 전라제주권교육기부센터가 주관, 국제한식조리학교가 협업한 이번 경연대회는 진경여고 등 전라북도 내 고등학생 20팀을 선발해 요리사를 꿈꾸는 학생들에게 꿈과 비전을 심어주고자 기획됐다. 참여 학생들은 경연대회에 앞선 지난 15일 국제한식조리학교에서 요리 전문지식을 익히고 대회에서 선보일 요리 주제를 정하는 기획 회의를 갖기도 했다.
이날 진행된 ‘제4회 나는 꿈꾸는 요리사’ 경연대회에서 학생들은 닭장, 닭완자 등 닭고기를 주제로 각자의 꿈을 펼쳐 경연 결과 김다영, 정다희(학산고) 학생팀이 ‘닭 떡갈비’를 주제로 요리를 선보여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다영 학생은 “수상이 목적이 아니라 좋은 경험을 쌓고 싶어 참여했는데 이렇게 큰상을 받아 뜻 깊다”며 “인생에서 의미 있는 날을 선물해준 하림에게 감사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하림 박길연 대표는 “꿈꾸는 요리사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본인의 재능을 발굴하고 미래의 직업에 한 발 다가설 수 있도록 하림이 작은 보탬이 되고 싶었다”며 “대회를 통해 학생들의 꿈과 열정을 느낄 수 있었다. 앞으로도 교육기부 프로그램을 지속 시행해 학생들이 꿈을 찾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나는 꿈꾸는 요리사’ 프로그램은 고등학생들의 진로 탐색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전라북도 내 고등학생들의 재능을 발굴하고 향후 진로에 도움을 주기 위한 취지의 행사로 올해가 네 번째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