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맑음동두천 -5.9℃
  • 구름조금강릉 1.9℃
  • 구름많음서울 -3.2℃
  • 맑음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3.5℃
  • 구름조금울산 0.0℃
  • 맑음광주 -0.8℃
  • 맑음부산 3.5℃
  • 구름많음고창 -4.3℃
  • 구름조금제주 5.4℃
  • 흐림강화 -1.1℃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7.6℃
  • 흐림강진군 -3.6℃
  • 흐림경주시 -4.4℃
  • 구름조금거제 0.3℃
기상청 제공

미코바이오메드, ASF 현장진단용 신속 진단키트 개발

품목허가 진행 중…‘활약’ 기대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한 벤처기업이 현장진단용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진단키트를 개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미코바이오메드(대표 김성우)는 70분 이내에 ASF 발병 여부를 진단해낼 수 있는 유전자 진단키트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이 진단키트에 대해 현재 농림축산검역본부에 품목허가를 신청해놨다.
이 회사에 따르면 이번에 개발한 진단키트는 미코바이오메드의 특화된 미소유체 바이오칩이 적용돼 있다.
이를 통해 실시간 유전자 증폭 장비(Real-time PCR)와 핵산 추출(Sample Prep) 장비를 사용해 70분 이내에 ASF 유전자 진단이 가능하다. 
이 회사는 ASF의 경우 구제역과 달리 간이 진단키트가 개발되지 않아 여전히 혈액샘플을 채취해 농림축산검역본부에 가져가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진단까지 상당시간이 소요될 수 밖에 없어 ASF 신속방역에 어려움이 있다고 강조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 진단키트는 현장에 적용해 빠른 시간 안에 질병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이러한 신속 진단이 ASF 조기종식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